스타투데이

  • 뉴스
  • 스포츠
  • 패션
  • 오피니언
  • DB플러스
  • 포토
  • 게임
  • 아시안게임
속보
이전 정지 다음
10월 02일 목 서울 17.2℃흐림
pre stop next
  • 홈
  • 주요뉴스
  • 스타투데이&
  • 스타인터뷰
  • TV방송
  • 가요음악
  • 영화
  • 해외연예
  • 포토

뉴스 > 인기포토N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김희선 “연기 인생 2막 시작할 것”
기사입력 2012.06.05 08:36:48 | 최종수정 2012.06.05 08:47:08
보내기
기사 나도한마디
본문이미지
배우 김희선이 “팬들의 과분한 격려 덕분에 스타로서 1막을 누렸다면, 이젠 진정한 배우로서 연기 인생 2막을 시작할 것”이라는 의지를 밝혔다.

2006년 드라마 ‘스마일 어게인’ 이후 6년 만에 출연하는 SBS TV 월화드라마 ‘신의’를 촬영 중인 김희선은 5일 소속사를 통해 “이젠 스타가 아닌 배우의 모습을 보여주고 싶다”며 이 같이 말했다.

김희선은 경기 일산 킨텍스 등지에서 드라마 촬영에 한창이다. 고려시대 무사와 현대 여의사가 만나 시공을 초월한 사랑을 보여줄 퓨전사극에서 김희선의 배역은 엉뚱 발랄한 성형외과 의사‘전은수’. 김희선은 자신의 캐릭터를 위해 대형병원의 임상실습을 참관하는 한편 성형외과에서 직접 수술 장면을 지도받기도 했다. 또 석달 전부터 승마 연습을 했다고.

지난 1993년 여고생으로 데뷔했던 김희선은 “철없는 나이에 시작했는데 벌써 시간이 많이 흘렀다”고 회상하며 “앞으로 6개월 동안은 김희선이 아닌 ‘전은수’로 살아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김종학 PD와 송지나 작가, 상대배우 이민호를 비롯한 출연배우들에게도 무한한 신뢰를 보이며“기다림이 길었던 만큼 좋은 결과로 시청자들께 보답하고 싶다”고 전했다.

김희선은 또 자신의 팬카페에 “매일같이 출근시간에 퇴근한다”는 글을 남기기도 했다.


한편 ‘신의’ 팀은 김희선뿐 아니라 모든 제작진과 배우가 작품 완성도를 높이기 위해 매일 새벽까지 강행군을 하고 있다.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진현철 기자 jeigun@mk.co.kr]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notice

0번째 공지사항 배너 이미지

0 번째 이미지1 번째 이미지2 번째 이미지3 번째 이미지
2014 재미진 연예가
오프더 레코드

오프더레코드 이미지

인기 포토
인터뷰 이전
조정석 “박중훈 선배가 제가 더 낫대요”
신민아 “결혼하면? 잔소리 할 것 같다”
이혁재, 경매…“막아보려고 노력했지만…”
차태현 “이 정도밖에 못 웃기냐고?”
남상미 “배우로 인정받기 위해 죽어라 연습”
문소리 “홍상수, 믿음 안 가느냐고?”
노래하는 윤도현…그 서정의 깊은 울림
신세경 “감독님, 내 웃음소리 듣더니…”
인터뷰 다음
조정석 “박중훈 선배가 제가 더 낫대요”

연예 화제
좌쪽이동 해외 화제 우측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