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투데이

  • 뉴스
  • 스포츠
  • 패션
  • 오피니언
  • DB플러스
  • 포토
  • 게임
속보
이전 정지 다음
10월 21일 화 서울 15.7℃흐림
pre stop next
  • 홈
  • 주요뉴스
  • 스타투데이&
  • 스타인터뷰
  • TV방송
  • 가요음악
  • 영화
  • 해외연예
  • 포토

뉴스 > 인기포토N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아그대’ 설리-이현우, 떨리는 손도장 허그‥무슨 일?
기사입력 2012.08.22 09:02:31
보내기
기사 나도한마디
본문이미지
SBS 수목드라마 ‘아름다운 그대에게’의 설리와 이현우가 손도장 허그를 나눴다.

22일 제작사를 통해 공개된 촬영 스틸컷에는 설리와 이현우가 페인트 묻은 손으로 벽에 손도장을 찍고 놀란 표정을 짓고 있는 모습이 담겨있다.

이현우의 이른바 ‘설리 홀릭’ 증상은 지난 16일 방송된 2회에서 함께 트래핑을 한 뒤 본격적으로 시작됐다. 이현우는 여자가 아닌 남자(?) 설리를 향해서만 뛰어대는 심장에 당황스러운 마음을 표출했던 상황. 이 와중에 ‘손도장 허그’까지 벌어져 설리를 향한 이현우의 마음이 가속화 될 전망이다.

설리와 이현우의 ‘페인트칠 데이트’는 지난달 17일 충청남도 안면도에서 촬영됐다. 16일부터 1박2일간 합숙을 하며 급속도로 가까워진 배우들은 이른 아침 촬영이 시작됐음에도 불구, 손에 묻은 페인트로 장난을 치는 등 시종일관 해맑은 분위기에서 촬영에 임했다는 후문이다.

특히 두 사람은 포옹신 촬영에 들어서자 감정에 몰입해 실제로 다소 어색한 분위기를 연출, 설렘을 배가시키는 리얼한 장면을 탄생시켰다는 귀띔이다.


‘아름다운 그대에게’는 남자 체고에 위장전학을 감행한 남장미소녀 구재희(설리)의 좌충우돌 남고 생존기를 유쾌하게 풀어낸 드라마로 풋풋한 하이틴 로맨스물로 화제를 모았다.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박세연 기자 psyon@mk.co.kr]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notice

0번째 공지사항 배너 이미지

0 번째 이미지1 번째 이미지2 번째 이미지3 번째 이미지4 번째 이미지
2014 재미진 연예가
오프더 레코드

오프더레코드 이미지

인기 포토
인터뷰 이전
김준 “‘꽃남’으로 떴으면 발전 없었겠죠”
문정혁 “‘연애의 발견’ 후 결혼고민”
에릭 “연기자 데뷔 후 가장 많은 칭찬, 뿌듯”
서지영 “후배들, 무대 향한 애정 간절했으면”
정우성 “치정멜로, 40대에 연기해서 다행”
방준석 “영화의 완성, 모든 사람의 노력 덕”
변요한 “친구한테 배신…경험 녹였죠”
권율 “또 ‘명량’, 지겹지 않으냐고요?”
인터뷰 다음
김준 “‘꽃남’으로 떴으면 발전 없었겠죠”

연예 화제
좌쪽이동 해외 화제 우측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