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투데이

  • 뉴스
  • 스포츠
  • 오피니언
  • 포토
  • 게임
속보
이전 정지 다음
11월 15일 목 서울 6.8℃흐림
pre stop next

뉴스 > 인기포토N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신의 퀴즈:리부트‘ 걸크러쉬 형사 윤주희 캐릭터 포스터 2종 공개
기사입력 2018.10.26 10:57:08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기사 나도한마디

본문이미지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신영은 기자]

‘신의 퀴즈:리부트’가 한층 강렬해진 카리스마를 장착하고 돌아온 윤주희의 캐릭터 포스터를 공개해 기대감을 수직 상승시켰다.

‘손 the guest’ 후속으로 방송되는 OCN 수목 오리지널 드라마 ‘신의 퀴즈:리부트’(극본 강은선, 연출 김종혁, 크리에이터 박재범) 측은 26일 걸크러쉬 형사 강경희로 완벽 변신한 윤주희의 캐릭터 포스터 2종을 공개했다.

OCN 수목 오리지널의 2018년 대미를 장식할 ‘신의 퀴즈:리부트’는 4년 만에 복귀한 천재 부검의 한진우(류덕환 분) 박사가 희귀병 뒤에 감춰진 비밀을 풀고 범죄의 진실을 해부하는 메디컬 범죄수사극이다. 지난 2010년 첫선을 보인 ‘신의 퀴즈’는 장르물 명가 OCN의 작품 가운데 가장 오랫동안 사랑을 받아 온 대표작. 시즌1부터 신드롬을 불러일으키며 시즌4까지 이어오는 동안 대체 불가한 시즌제 장르물로서 독보적 입지를 구축하고 있다.
4년 만에 돌아온 ‘신의 퀴즈:리부트’는 원년멤버인 류덕환, 윤주희, 박준면과 김준한, 박효주, 윤보라, 김기두 그리고 김재원 등 새로운 멤버의 합류로 한층 강력해진 팀워크와 재미를 선사한다. 특히 한진우와 인공지능 사인 분석 시스템 코다스(CODAS)의 피할 수 없는 대결이 흥미진진하게 펼쳐진다. ‘신의 퀴즈’ 시리즈의 본질적인 정체성을 잃지 않으면서도 새롭게 불어넣은 참신한 재미로 시청자를 사로잡을 예정이다.

공개된 캐릭터 포스터 속 사건 현장을 사로잡은 강경희의 부드러운 카리스마가 시선을 압도한다. 범인을 향해 겨눈 흔들림 없는 총구에 뜨거운 열정과 굳건한 신념이 묻어난다. ‘현장의 진실을 체포하다’라는 결연한 카피가 한층 진화한 모습으로 돌아올 강경희의 활약을 예고한다. 또 다른 포스터 속 강경희는 날카로운 눈빛을 빛내며 강렬한 아우라를 발산한다. ‘이번 사건, 데이터 위조 가능성이 있습니다!’라는 의미심장한 카피가 호기심을 자극하며 새롭게 돌아올 ‘신의 퀴즈:리부트’에 흥미 지수를 끌어올린다.

윤주희가 연기하는 강경희는 열정과 신념을 겸비한 걸크러쉬 형사. 온몸을 던져 사건 현장과 부딪치며 숨겨진 진실을 파헤친다. 섬세한 감정선으로 자신만의 색이 담긴 연기를 펼치고 있는 윤주희는 4년 만에 돌아온 강경희 형사로 성숙한 연기 변신을 예고한다. 특히 ‘신의 퀴즈:리부트’에서는 4년 동안 칩거한 한진우를 다시 세상 밖으로 불러들이며 환상적인 호흡을 선보인다.
사건의 숨겨진 진실을 찾아낼 한진우와의 특급 케미에 기대를 높인다.

‘신의 퀴즈:리부트’ 제작진은 “‘신의 퀴즈’ 시리즈의 또 다른 역사라고 할 수 있는 강경희는 없어서는 안 될 구심점”이라며 “윤주희가 기존 캐릭터에 새로운 매력까지 덧입히며 몰입하고 있다. 4년 만에 돌아온 강경희 형사의 활약을 기대해 달라”고 전했다.

한편, OCN 수목 오리지널 ‘신의 퀴즈:리부트’는 ‘손 the guest’ 후속으로 오는 11월 14일 수요일 밤 11시 첫 방송된다.

shinye@mk.co.kr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브런치 연예
인기 포토
오늘의 화제
좌쪽이동 우측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