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투데이

  • 뉴스
  • 스포츠
  • 패션
  • 오피니언
  • DB플러스
  • 포토
  • 게임
속보
이전 정지 다음
11월 24일 월 서울 8.7℃흐림
pre stop next
  • 홈
  • 주요뉴스
  • 스타인터뷰
  • TV방송
  • 가요음악
  • 영화
  • 해외연예
  • 포토

뉴스 > 인기포토N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디어클라우드 `백만송이 장미` 무대에 "소름돋았어"
기사입력 2013.06.15 16:34:21
보내기
기사 나도한마디
본문이미지
조원선, 정인, 스윗소로우 등 뮤지션들이 디어클라우드 무대에 극찬을 쏟아냈다.

지난 11일 방송된 Mnet `밴드의 시대`에서 모던 록밴드 디어클라우드는 심수봉의 ‘백만송이 장미’를 자신들만의 색깔로 재해석해 선보였다.

가수 조원선은 `밴드의 시대`를 시청 후 “얘네들 아주 시퍼렇게 날이 섰어”라며 디어클라우드의 무대에 놀라움을 감추지 못했다. 조원선의 멘션에 스윗소로우의 성진환은 “날이 무슨 장미칼 수준이에요. 백만송이 장미칼”이라는 위트 있는 답변을 남기며 디어클라우드를 칭찬했다.

가수 오지은은 “밴드의 시대 디어클라우드 백만송이 장미 무대 보고 질질 울고 있다”며 무대에 대한 감동을 전했다. 정인은 “우와 멋지다. 나 소름 돋았어!”라며 호평했다.


디어클라우드 무대에 뮤지션들뿐 아니라 시청자들도 일제히 찬사를 보냈다. SNS에 시청자들은 “디어클라우드 백만송이 장미 무대에 눈물이 맺혔다”, “정말 최근 TV로 본 공연 영상 중에 최고”, “심수봉 외에 백만송이 장미를 이렇게 감동적으로 불러주는 뮤지션은 처음”, “디어클라우드 무대보고 온몸에 소름이 돋았다”, “밴드의 시대에서 앞으로도 이렇게 심장을 뛰게 하는 무대를 계속 보고 싶다” 등 뜨거운 반응 보였다.

한편 `밴드의 시대`는 매주 화요일 밤 11시에 방송된다.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이현우 기자 nobodyin@mk.co.kr]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notice

0번째 공지사항 배너 이미지

0 번째 이미지1 번째 이미지2 번째 이미지3 번째 이미지4 번째 이미지
2014 재미진 연예가
오프더 레코드

오프더레코드 이미지

인기 포토
인터뷰 이전
문정희 “남편 빌려주고 싶은 때? 없어요~”
이유영 “노출? 제 모습 아름답게 그려지지 않았..
박용우 “영화 재미 없으면 관객과 멀어져”
김범수, “8집은 나의 이야기” ①
김범수 “슈스케 임도혁, 다듬고 싶은 원석” ②
양방언, “피아니스트, 피아노만 치나요?”
태진아 “故 김자옥, 현모양처였는데…”
정일우 “중학생 팬, 직장인 돼 찾아와”
인터뷰 다음
문정희 “남편 빌려주고 싶은 때? 없어요~”

연예 화제
해외 화제
좌쪽이동 우측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