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투데이

  • 뉴스
  • 스포츠
  • 패션
  • 오피니언
  • DB플러스
  • 포토
  • 게임
속보
이전 정지 다음
11월 01일 토 서울 16.2℃흐림
pre stop next
  • 홈
  • 주요뉴스
  • 스타인터뷰
  • TV방송
  • 가요음악
  • 영화
  • 해외연예
  • 포토

뉴스 > 연예 종합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박수진 첫 공포에 “귀신 못 봐 아쉬워”(수목장)
기사입력 2012.08.02 16:07:30 | 최종수정 2012.08.02 17:04:54
보내기
기사 나도한마디
본문이미지
걸그룹 출신 배우 박수진이 첫 공포물 도전 소감을 유쾌하게 전했다.

박수진은 2일 서울 강남구 논현동 파티오나인에서 열린 MBN 납량특집 TV영화 ‘노크&수목장’ 제작보고회에서 “예전부터 공포 영화에 꼭 한 번 출연하고 싶었다”고 밝혔다.

그는 “이번 작품은 기존에 내가 기대했던 공포물과는 성격이 많이 다른 장르였다”며 “사방에서 귀신이 튀어나오고, 놀라고 도망치는 호러물이 아니라 사람의 심리를 바탕으로 만든 작품”이라고 말했다.

이어 “기회가 된다면 그런 진짜 공포물에 출연해보고 싶다. 귀신 역할도 좋다”고 덧붙였다.

한편, ‘노크’는 남녀간의 비뚤어진 사랑이 살인사건으로 이어진 판타지 공포물. ‘수목장’은 사이코패스에게 약혼자가 살해당한 한 여자. 나무를 둘러싼 네 남녀의 엇갈린 운명을 다룬 멜로 공포물이다. 오는 10일, 17일 각각 방송.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한현정기자 kiki2022@mk.co.kr/사진 팽현준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notice

0번째 공지사항 배너 이미지

0 번째 이미지1 번째 이미지2 번째 이미지3 번째 이미지4 번째 이미지
2014 재미진 연예가
오프더 레코드

오프더레코드 이미지

인기 포토
인터뷰 이전
주윤하 “음악은 ‘한 방’ 아닌 ‘장기전’”
B.I.G “위너·갓세븐, 어깨 견주고 싶다”
염정아 “미스캐스팅 소리 들을까 걱정”
송일국 “정계 진출 無 ,연기 갈 길 멀다”
에픽하이 “증오·복수 가족 이름으로 엔딩”
2AM “롱런 비결? 허튼짓 하지 않는다”
마술사 최현우, “관객 속이는 재미, 기가막혀”
이환희, “소녀시대 내홍? 그조차 부럽다”
인터뷰 다음
주윤하 “음악은 ‘한 방’ 아닌 ‘장기전’”

연예 화제
좌쪽이동 해외 화제 우측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