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투데이

  • 뉴스
  • 스포츠
  • 패션
  • 오피니언
  • DB플러스
  • 포토
  • 게임
속보
이전 정지 다음
10월 25일 토 서울 13.7℃흐림
pre stop next
  • 홈
  • 주요뉴스
  • 스타인터뷰
  • TV방송
  • 가요음악
  • 영화
  • 해외연예
  • 포토

뉴스 > 연예 종합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이병헌-이민정 “진지한 만남 중…결혼은 조심스럽다”
기사입력 2012.08.19 12:49:05 | 최종수정 2012.08.19 13:03:28
보내기
기사 나도한마디
본문이미지
또 하나의 초특급 스타커플이 탄생했다.

한류스타 이병헌과 요즘 가장 ‘핫’한 여배우 이민정이 열애사실을 공식적으로 인정했다.

몇 차례 열애설 및 결혼설에 휩싸인 바 있는 두 사람은 그때마다 교제 사실조차 부인해왔지만, 더 이상 팬들을 속일 수 없다고 판단해 열애 사실을 솔직하게 털어놨다.

이민정은 19일 낮 자신의 공식 홈페이지에 장문의 글을 직접 작성해 올렸다.

이민정은 먼저 “어디서부터 무슨 말로 시작을 해야 좋을지 모르겠네요”라며 조심스럽게 말을 꺼낸 후 “저희 두 사람이 연인으로 진지한 만남을 갖고 있음을 말씀드립니다”라고 열애 사실을 인정했다.

이어 그동안 열애설을 부인했던 이유에 대해서도 직접 밝혔다. “4월에 기사화 되었을 때 이 사실을 부인했던 건, 그때 대중들에게 공개되는 것으로 인해 겪게 될 상황들에 대해 감내할 준비가 미처 되어있지 못한 데다, 무엇보다 부모님과 소속사 모두 모르셨던 일이라 조심스러울 수밖에 없었습니다”라고 속내를 전했다.

특히 “시간이 지나고 제 판단이나 믿음 그 모든 것들이 좀 더 단단해지고 확고해 진 후에 용기를 내어 여러분에게 솔직하게 말씀 드리려 했습니다. 그리고 지금 더 이상 번복이나 부인을 하며 거짓을 말하는 것은 아니라는 판단에 선배님과 의논해 서로 글로써 저희 입장을 담기로 했습니다”라고 교제 사실을 인정하게 된 배경을 밝혔다.

하지만 “앞서 나간 기사 내용처럼 11월 결혼설은 잘못된 정보입니다. 당연히 한복을 맞추러 갔다는 것도 사실이 아닙니다”라며 “아직 저희 두 사람은 결혼에 대한 그 어떤 것도 준비하고 있지 않았으며, 정해진 것들도 없습니다”라고 결혼설에 대해서는 조심스러운 태도를 보였다.

이민정에 이어 이병헌도 교제사실을 직접 밝혔다. 이병헌은 이날 홈페이지를 통해 “저에게 함께 하고픈 사람이 생겼습니다”라며 이민정과 열애 중임을 고백했다.

그는 “저희 두 사람 모두 팬 분들께 먼저 말씀드리는 것이 도리라고 생각되어 함께 글을 올리기로 결심했습니다”라며 “지인을 통해 여러 사람과 함께하는 자리에서 처음 알게 된 이민정양과 자주는 아니었어도 서로 안부를 묻고 지내온 것은 이미 여러 해 전이었습니다”라고 전했다.

이어 “그러던 중 올해 초 우연한 자리에서 다시 만나게 되었고 그 후로 조심스럽게 만남을 가지기 시작하며 비로소 진지하게 이성으로서의 감정이 싹트기 시작된 것이 아니었나 생각됩니다”라고 교제 과정을 설명했다.

특히 이병헌은 “오랫동안 동료로서 함께하며 보아 온 그녀는 주변까지도 밝게 만드는 마음마저 건강한 좋은 사람이라 생각되었습니다”며 “하지만 조심스럽게 서로를 알아가던 중 퍼져버린 열애설에 저희는 크게 당황스럽고 혼란스럽지 않을 수 없었습니다”라고 열애설을 부인할 수 밖에 없었던 이유를 밝혔다.


이병헌은 “무엇보다 좀 더 빨리 그리고 가장 먼저 팬 여러분께 알려 드려, 함께 기뻐도 하고, 축하도 받고 싶었으나 그러질 못하게 되어 너무 안타까운 마음이었습니다”라며 “둘만의 개인사라고 하기에는 너무나 많은 사람들에게 공개되어야 하는 일이기도 하고 가족들이나 각자 소속사와의 관계도 있다 보니 감정에만 치우쳐 경솔하지 않으려 좀 더 신중하고 싶었던 것이 열애설을 부정 할 수밖에 없었던 이유가 된 듯 싶습니다”라고 덧붙였다.

마지막으로 이병헌은 “이제 제겐 가장 소중한 사람이 되었습니다. 그리고 이 관계를 진중하게 이어가고자 합니다”라며 이민정을 향한 애틋한 마음을 드러냈다.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진향희 기자 happy@mk.co.kr]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notice

0번째 공지사항 배너 이미지

0 번째 이미지1 번째 이미지2 번째 이미지3 번째 이미지4 번째 이미지
2014 재미진 연예가
오프더 레코드

오프더레코드 이미지

인기 포토
인터뷰 이전
오연서, 달라져? “여전히 평범하당께”
송윤아 “‘남 인생 평가할 자격 없다’는 대사..
박범수 감독, “퇴짜의 연속이었죠”
김준 “‘꽃남’으로 떴으면 발전 없었겠죠”
문정혁 “‘연애의 발견’ 후 결혼고민”
에릭 “연기자 데뷔 후 가장 많은 칭찬, 뿌듯”
서지영 “후배들, 무대 향한 애정 간절했으면”
정우성 “치정멜로, 40대에 연기해서 다행”
인터뷰 다음
오연서, 달라져? “여전히 평범하당께”

연예 화제
좌쪽이동 해외 화제 우측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