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투데이

  • 뉴스
  • 스포츠
  • 패션
  • 오피니언
  • DB플러스
  • 포토
  • 게임
속보
이전 정지 다음
7월 22일 화 서울 24.7℃흐림
pre stop next
  • 홈
  • 주요뉴스
  • 스타투데이&
  • 스타인터뷰
  • TV방송
  • 가요음악
  • 영화
  • 해외연예
  • 포토

뉴스 > 스포츠 종합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美 언론 "추신수, 1번 타자 변신 후 미친 타격감" 칭찬
기사입력 2012.07.06 21:19:24 | 최종수정 2012.07.07 09:14:19
보내기
기사 나도한마디

1번 타자로 변신한 뒤 연일 빼어난 활약을 펼치고 있는
클리블랜드 인디언스의 추신수. / 스포츠서울DB

[스포츠서울닷컴ㅣ신원엽 기자] `추추 트레인` 추신수(30·클리블랜드 인디언스)가 1번 타자로 변신한 뒤 쾌조의 타격감을 보이는 것에 미국 언론이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6일(이하 한국시각) AP 통신은 이날 미국 프로그레시브필드에서 열린 2012시즌 메이저리그에서 클리블랜드가 탬파베이 레이스를 3-1로 이긴 경기 내용을 보도하면서 "1회 터뜨린 홈런으로 팀 승리를 이끈 추신수는 1번 타자로 타순을 바꾼 이후 `미친 타격감`을 보이고 있다"며 좋은 평가를 내렸다.

이 매체는 "추신수가 1번 타자로 나선 지난 48경기 동안 타율 3할2푼7리(196타수64안타)에 8홈런 20타점 42득점을 기록했다. 2할3푼5리에 머물던 추신수의 타율이 어느새 3할에 가까운 2할9푼5리로 껑충 뛰어 올라선 것"이라며 놀랍다는 반응을 나타냈다.

이날 여느 때처럼 1번 타자 우익수로 선발 출장한 추신수는 0-0으로 맞선 1회말 상대 선발 투수 제러미 헬릭슨의 3구째 가운데 직구를 잡아당겨 우월 솔로포를 작렬했다. 이 선제 솔로포로 신고한 시즌 9호 홈런을 포함해 3타수 2안타 1볼넷을 기록하며 팀 승리의 일등 공신이 됐다.

지난 3일 0-3으로 진 LA 에인절스와 홈경기에서 4타수 2안타를 때려내며 이어간 연속 안타 행진도 4경기로 늘린 추신수는 연일 좋은 타격감을 보이며 3할 타율 진입을 눈 앞에 두고 있다.

wannabe25@media.sportsseoul.com


[인기기사]

· `부부관계 위기?` 여배우, 수십억 날리고…

· `노란 돼지 파문` 두산 고창성, 징계성 2군행

· 추신수, 민망한 수비 굴욕…`맘대로 안 되네`

· `근무태만 공익` 연예인 누구? `네티즌 수사대` 출동

· “파도가 미워” TV 女진행자 ‘가슴 노출’ 봉변

· 오지호 "하지원과 결혼하면 영광…사랑합니다"

· 여기자 울린 `히딩크의 그녀` 엘리자베스

· 물에 젖은 전효성 `볼륨감 저 정도였나?`

- 특종과 이슈에 강하다! 1등 매체 스포츠서울닷컴(www.sportsseoul.com)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notice

0번째 공지사항 배너 이미지

0 번째 이미지1 번째 이미지2 번째 이미지3 번째 이미지4 번째 이미지
2014 재미진 연예가
오프더 레코드

오프더레코드 이미지

인기 포토
인터뷰 이전
어쿠스틱 블랑의 `유기농` 작법은 분명 통한다
"모두가 널 사랑했다…채영아 힘 내"
임도윤 "톱스타 꿈꾸지 않는다"
이상윤 "`엄친아` 이미지, 탈 쓴 것 같아요"
장새별 “골프여신? 알고보면 ‘여자 전현무’”
`애국돌` 비아이지, 노래에 7개 국어 담은 사연
지성 "배우 꿈 포기 않고 살아온 게 잘한 일"
주지훈 "`좋은 친구들`, 저만 보인다고요? "
인터뷰 다음
어쿠스틱 블랑의 `유기농` 작법은 분명 통한다

연예 화제
좌쪽이동 해외 화제 우측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