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투데이

  • 뉴스
  • 스포츠
  • 패션
  • 오피니언
  • DB플러스
  • 포토
  • 게임
속보
이전 정지 다음
11월 01일 토 서울 19.9℃흐림
pre stop next
  • 홈
  • 주요뉴스
  • 스타인터뷰
  • TV방송
  • 가요음악
  • 영화
  • 해외연예
  • 포토

뉴스 > 스포츠 종합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이대호, 日 올스타전 3G 만에 안타…연속 2루타 `폭발`
기사입력 2012.07.23 19:58:56 | 최종수정 2012.07.23 22:05:56
보내기
기사 나도한마디

오릭스 이대호가 일본 프로야구 올스타전 3차전에서 멀티히트를 기록하며 맹타를 휘둘렀다.

/ 스포츠서울 DB

[스포츠서울닷컴ㅣ유성현 기자] `빅보이` 이대호(30·오릭스 버펄로스)가 일본 프로야구 올스타전 3경기 만에 안타를 신고하며 멀티히트(1경기 2안타 이상)를 기록했다.


이대호는 23일 오후 일본 이와테현 모리오카구장에서 열린 2012시즌 일본프로야구 올스타전 3차전에서 퍼시픽리그 올스타의 4번 타자 겸 1루수로 선발 출장해 7회 교체될 때까지 2루타 2개 포함 3타수 2안타 1타점으로 맹활약했다.

앞선 두 번의 올스타전에서 모두 무안타에 그친 이대호는 3번째 올스타전에서 장타를 두 개나 때려내며 자존심을 세웠다.


2회말 첫 타석에서 중견수 뜬공에 그친 이대호는 두 번째 타석부터 불방망이를 휘둘렀다.

3-0으로 앞선 3회 2사3루에서 미우라 다이스케(요코하마)의 4구째를 공략해 좌익수를 넘기는 1타점 2루타를 때려냈다.

뒤늦게 방망이에 불이 붙은 이대호는 6-1로 앞선 5회 선두타자로 나서 바뀐 투수 오다케 칸(히로시마)의 6구째를 받아쳐 우익 선상 2루타를 터뜨리며 멀티히트를 완성했다.

이대호는 7회초 수비부터 이나바 아쓰노리(니혼햄)와 교체됐다.

퍼시픽리그 올스타는 이대호의 활약에 힘입어 센트럴리그 올스타를 6-2로 크게 눌렀다.

이대호는 지난 20일 열린 올스타전 홈런더비에서 아베 신노스케(요미우리)를 5-4로 꺾고 결승에 진출한 뒤 블라디미르 발렌티엔(야쿠르트)에 6-0 완승을 거두며 홈런왕에 등극했다.


yshalex@media.sportsseoul.com

[인기기사]

· `춤도 못 출 정도?` 씨스타 소유, 민망 노출

· `섹시 몸풀기` 미녀 육상선수에 네티즌 흥분

· `짝` 측 "성인물 출연 남자7호에 법적 대응할 것"

· 바르샤 섹시女선수 영입, 팬 "실력 없어도…"

· `20대 올킬!` 섹시 몸짱 아줌마…네티즌 `열광`

· `누워만 있어도…` 제시카, 비키니 볼륨 몸매

· `소두 인형녀` 민효린, 컬투 옆에 서니…

· 체조요정, 알고보니 동생은 톱 아이돌

- 특종과 이슈에 강하다! 1등 매체 스포츠서울닷컴(www.sportsseoul.com)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notice

0번째 공지사항 배너 이미지

0 번째 이미지1 번째 이미지2 번째 이미지3 번째 이미지4 번째 이미지
2014 재미진 연예가
오프더 레코드

오프더레코드 이미지

인기 포토
인터뷰 이전
주윤하 “음악은 ‘한 방’ 아닌 ‘장기전’”
B.I.G “위너·갓세븐, 어깨 견주고 싶다”
염정아 “미스캐스팅 소리 들을까 걱정”
송일국 “정계 진출 無 ,연기 갈 길 멀다”
에픽하이 “증오·복수 가족 이름으로 엔딩”
2AM “롱런 비결? 허튼짓 하지 않는다”
마술사 최현우, “관객 속이는 재미, 기가막혀”
이환희, “소녀시대 내홍? 그조차 부럽다”
인터뷰 다음
주윤하 “음악은 ‘한 방’ 아닌 ‘장기전’”

연예 화제
좌쪽이동 해외 화제 우측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