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투데이

  • 뉴스
  • 스포츠
  • 오피니언
  • 포토
  • 게임
속보
이전 정지 다음
2월 18일 월 서울 4.2℃흐림
pre stop next

뉴스 > 인기포토N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KBS 측 “‘자살’ 故정아율 분량, 대본수정 불가피”
기사입력 2012.06.14 17:28:45 | 최종수정 2012.06.14 17:37:55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기사 나도한마디

본문이미지
신인배우 고(故) 정아율(26)의 사망에 KBS 측이 “‘사랑아, 사랑아’ 대본 수정이 불가피하다”고 전했다.

KBS 측은 14일 오후 “TV소설 ‘사랑아, 사랑아’에 출연 중이었던 배우 고 정아율이 사망해 동료 배우들 및 드라마 관계자들이 고인의 빈소를 찾을 예정”이라며 “고인의 드라마 신이 향후 남아있어 대본 수정이 불가피하다”고 밝혔다.

앞서 고인은 12일 오후 서울 자택에서 목을 매 숨진 채 발견돼 주변을 안타깝게 했다. 측근들에 따르면 고인은 극심한 우울증을 앓고 있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고 정아율은 극중 황선희의 친구 역으로 출연한 바 있다.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한현정기자 kiki2022@mk.co.kr]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브런치 연예
인기 포토
오늘의 화제
좌쪽이동 우측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