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투데이

  • 뉴스
  • 스포츠
  • 오피니언
  • 포토
  • 게임
속보
이전 정지 다음
2월 18일 월 서울 4.2℃흐림
pre stop next

뉴스 > 인기포토N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리뷰]‘황제를 위하여‘, ‘신세계‘를 안 봤어야 했나?
이미 소비된 소재와 주인공들, 매력은 반감
이민기와 박성웅, 예상치 못했던 두 사람의 환상 호흡
기사입력 2014.06.04 08:05:02 | 최종수정 2014.06.05 08:41:30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기사 나도한마디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진현철 기자]

본문이미지
불법 사채와 도박, 폭력 조직, 조직 내 이권 다툼, 정치권 결탁….

흥미롭기도 하지만, 우려스러운 소재들이다. 웬만해서는 전혀 새롭게 받아들일 수 없기 때문이다. 이미 영화 ’신세계’와 ’범죄와의 전쟁’ 등이 비슷한 소재와 내용으로 흥행했으니 그 매력을 어필하기는 쉽지 않다.

영화 ’황제를 위하여’(감독 박상준)는 기대치가 낮아질 수밖에 없다.
그래서인지 영화는 초반부터 관객의 시선을 사로잡으려 노력한다. 첫 장면부터 긴장감, 박진감 넘치는 장면을 넣었다. 이환(이민기)을 비롯한 조직원들이 승합차를 타고 골목을 돌아 한 모텔을 급습한다. 상대 조직과 피 튀기는 칼부림 현장이다. 그러곤 궁금증이 시작된다.

이환은 왜 이 세계에 들어왔을까, 같은 편인 듯해 보이는 남자는 왜 죽였을까, 칼부림 현장에서 오버랩되는 차마담(이태임)과의 정사신에서는 왜 어떤 감정도 전해지지 않을까 등등. 이쯤 되면 초반 관객의 관심 몰이는 성공적이다.

잘 나가는 야구 선수였으나 부상으로 내리막길을 걷는 이환. 급기야 황제 캐피탈과 관련된 도박장 승부 조작에 연루됐다. 팀에서 방출된 그는 황제 대표 상하(박성웅)와 손을 잡는다. 타고난 승부 근성과 독기로 가득한 이환은 다른 조직원들에게는 눈엣가시지만 상하의 총애를 받고 승승장구한다. 황제와 관련 있는 술집 차마담과의 연애도 시작한다. 서로가 잘 맞는 듯했는데 알고 보면 모두가 다른 뒷거래 관계가 있다. 야구 선수로서의 길도 힘들었겠지만, 이 세계도 호락호락하지만은 않다.

영화는 시종 어두운 분위기다. 무겁고 음산하다. 이환의 어깨에 무거운 짐이 올려진 듯, 그가 처한 상황이 어둡고 답답한 것처럼. 이환은 체격이 좋은 것도, 몸이 우락부락한 것도 아니지만 무표정한 표정으로 상대와 맞서 싸운다. 상대가 아무리 커도 뒷걸음질은 없다. 그런 이환을 표현하는 이민기는 매력적으로 다가올 만하다. 중반까지 손 한번 뻗지 않았는데 카리스마가 느껴지는 상하 역의 박성웅의 매력도 온전히 전해진다.

’황제를 위하여’의 매력은 여기까지다. 후반부로 갈수록 늘어지고 매력을 잃는다. 한 주 앞서 개봉하는 감성 누아르 ’하이힐’이나 액션 누아르 ’우는 남자’보다 가장 우리가 알고 있는 누아르에 맞아 떨어진다는 점은 인정할 만하다. 하지만 새로울 것 없는 소재와 구조, 전개라서 밋밋하게 느껴지는 관객도 있을 것 같다.

이민기의 액션도 따지고 보면 신선하지 않다. 이미 전작 ’몬스터’에서 살인마로 온몸 액션을 하는 그를 봤기 때문이다. 박성웅은 더하다. ’신세계’의 이중구가 떠오른다. 안타까운 지점들의 연속이다. 아마 전작들에서 보여주지 않았다면 이환과 상하는 충분히 멋지고 섬뜩했으리라. 전율까지 일으킬 수 있지 않았을까. 하지만 이미 봤던 매력이기에 점수를 많이 줄 수 없다. 기대치를 더 낮춰야 한다는 말이다.

’황제를 위하여’는 마지막 카드로 반전의 매력을 전하려 했다. ’신세계’의 반전을 이미 겪은 터라 뻔히 예상되는 지점이 있는데 그걸 또 한 번 꼬았다. 하지만 그 놀라움의 크기는 크지 않다. 아울러 영화가 쉽게 읽히지 않게 됐다.
차라리 ’신세계’나 ’범죄와의 전쟁’과는 달리 차마담인 연수를 좀 더 극적 열쇠로 썼으면 어땠을까 하는 생각이 들 정도다. 이태임을 노출과 파격 정사 신만을 위해 기용한 건 아쉽다.

하나 더. 영화는 웃음 포인트가 하나도 없다. 장점이라면 장점이고 단점이라면 단점이다. 104분. 청소년관람불가. 12일 개봉.

jeigun@mk.co.kr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브런치 연예
인기 포토
오늘의 화제
좌쪽이동 우측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