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투데이

  • 뉴스
  • 스포츠
  • 패션
  • 오피니언
  • DB플러스
  • 포토
  • 게임
속보
이전 정지 다음
11월 27일 목 서울 13.8℃흐림
pre stop next
  • 홈
  • 주요뉴스
  • 스타인터뷰
  • TV방송
  • 가요음악
  • 영화
  • 해외연예
  • 포토

뉴스 > 인기포토N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종합]임상수·홍상수, 65th 칸 수상 실패…‘아무르’ 황금종려상
기사입력 2012.05.28 03:24:55 | 최종수정 2012.05.28 17:36:01
보내기
기사 나도한마디
임상수, 홍상수 감독이 제65회 칸국제영화제에서 수상에 실패했다.

27일 오후 7시(이하 현지시간) 프랑스 칸 드뷔시 극장에서 열린 시상식의 주인공은 미하엘 하네케 감독의 ‘아무르’였다. 최고상인 황금종려상의 영예를 안았다.

본문이미지

[사진= 미하엘 하네케 감독]

‘아무르’는 중풍에 걸린 아내를 세심하게 보살피는 남편을 통해 80대 노부부의 사랑을 다룬 영화. 영화제 공식 소식지 가운데 하나인 스크린인터내셔널 평점에서 3.3점(4점 만점)이라는 최고점수를 받았다.

미하엘 하네케 감독은 ‘하얀 리본’에 이어 또 다시 황금종려상 수상 감독이 됐다.

올해 영화제는 이미 황금종려상을 받은 감독 4명 등 수상 경력이 있는 감독들의 작품이 9편이나 진출해 치열한 경쟁을 벌였다. 한국영화로는 임 감독이 ‘돈의 맛’으로, 홍 감독은 ‘다른 나라에서’로 22편의 경쟁작에 속했으나 아쉽게도 발걸음을 돌려야 했다.

한국영화는 2002년 임권택 감독의 ‘취화선’이 감독상, 2007년 이창동 감독의 ‘밀양’이 전도연에게 여우주연상을 안기는 등 모두 5차례 본상을 수상한 바 있다. 황금종려성과 남우주연상을 받지 못했기 때문에 올해 혹시나 하는 기대가 컸다. 하지만 수상에 실패, 다음을 기약하게 됐다.

본문이미지

[사진=홍상수, 임상수 감독]

마테오 가로네 감독의 ‘리얼리티’가 심사위원대상, 켄 로치 감독의 ‘엔젤스 쉐어’는 심사위원상, 각본상은 미하엘 크리스티안 문주 감독의 ‘비욘드 더 힐즈’가 차지했다. 감독상은 포스트 테네브라스 럭스’를 연출한 까를로스 레이가다스 감독에게 돌아갔다.

남우주연상은 영화 ‘더 헌트’의 매즈 미켈슨, 여우주연상은 영화 ‘비욘드 더 힐즈’의 두 주인공 크리스티나 플루터와 코스미나 스트라탄이 공동수상했다.

첫 장편 데뷔작을 들고 온 촉망받는 감독에게 수여하는 상인 황금카메라상을 노린 한국의 애니메이션 ‘돼지의 왕’도 수상에 실패했다. ‘비스트 오브 더 사우던 와일드’의 벤 제이틀린 감독이 수상자가 됐다.

올해 칸에서는 비평가 주간에 초청된 신수원 감독의 ‘써클라인’이 까날플러스(Canal+)상을 받아 한국영화의 체면을 살렸다.

◇다음은 수상작

▲황금종려상=아무르(미하엘 하네케) ▲심사위원대상=리얼리티(마테오 가로네) ▲심사위원상=엔젤스 쉐어(켄 로치) ▲감독상=포스트 텐바스 러스(카를로스 레이가다스)▲각본상=비욘드 더 힐즈(크리스티안 문주) ▲남우주연상=매즈 미켈슨(더 헌트) ▲여우주연상=크리스티나 플루터, 코스미나 스트라탄(비욘드 더 힐즈) ▲황금카메라상=비스트 오브 더 사우던 와일드(벤 제이틀린) ▲단편부문 대상=사일런트(레잔 에시바스)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칸(프랑스)=진현철 기자 jeigun@mk.co.kr]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notice

0번째 공지사항 배너 이미지

0 번째 이미지1 번째 이미지2 번째 이미지3 번째 이미지4 번째 이미지
2014 재미진 연예가
오프더 레코드

오프더레코드 이미지

인기 포토
인터뷰 이전
이정재 “‘빅매치’ 속편, 이걸 또 하라고?”
지디X태양에 물을 것 묻고 그들이 답했다
임창정 “박효신은 다른 과” ①
임창정 “열애설, 한바탕 웃고 떠들었죠” ②
문정희 “남편 빌려주고 싶은 때? 없어요~”
이유영 “노출? 제 모습 아름답지 않았나요?”
박용우 “영화 재미 없으면 관객과 멀어져”
김범수, “8집은 나의 이야기” ①
인터뷰 다음
이정재 “‘빅매치’ 속편, 이걸 또 하라고?”

연예 화제
해외 화제
좌쪽이동 우측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