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투데이

  • 뉴스
  • 스포츠
  • 오피니언
  • 포토
  • 게임
속보
이전 정지 다음
2월 18일 월 서울 4.2℃흐림
pre stop next

뉴스 > 인기포토N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김태우 “옥택연, 드라마 촬영 중간에 피처링 녹음“
기사입력 2017.07.03 15:15:42 | 최종수정 2017.07.03 15:44:05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기사 나도한마디

본문이미지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한인구 기자]

가수 김태우가 그룹 2PM 옥택연이 피처링에 참여했던 당시를 떠올렸다.

김태우 6집 앨범 'T-WITH' 발매 기념 쇼케이스가 3일 서울 강남구 일지아트홀에서 열렸다.

김태우는 이날 "2년 만에 정규앨범으로 돌아왔다. 지난해가 솔로 데뷔 10주년이었기 때문에 앨범을 내려고 했지만, 올해로 연기됐다"고 말했다.
그는 이번 앨범에 대해 "음악하고 사랑 받는 건 함께하는 것이다. 동료 후배와 함께 음악을 하려고 했다. 한 곡을 제외하고는 모두 가수들이 피처링에 참여했다"고 밝혔다.

앨범 커버 사진과 관련해서는 "앨범 재킷과 뮤직비디오에 제가 나오지 않는다. 이번에는 메시지를 직접적으로 표현하고 싶어 이미지 위주로 작업했다. 앨범 커버는 손으로 W모양을 형상화한 것이다"고 했다.

김태우는 "피처링 가수들을 직접 섭외했다. 바쁜 친구들이어서 쉽지 않았지만, 재밌었다.
옥택연은 오후 11시께 드라마 촬영 중간 쉬는 시간에 와서 녹음했다"며 "좋은 앨범이 탄생했다. 목소리를 빌려준 분들에게 감사하다"고 말했다.

'T-WITH'는 손호영 매드클라운 준케이 옥택연 펀치 등이 피처링에 참여했고, 더블타이틀곡 '따라가' '니가 고파' 외에도 '선라이즈' '느낌적인 느낌' 등 8곡이 수록됐다.

'따라가'는 어쿠스틱 기타 선율, 신스사운드에 김태우의 청량한 보컬이 담긴 곡이고, '니가 고파'는 손호영 매드클라운이 피처링에 힘을 보탠 어느 때나 편안히 들을 수 있는 노래다.

in999@mk.co.kr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브런치 연예
인기 포토
오늘의 화제
좌쪽이동 우측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