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투데이

  • 뉴스
  • 스포츠
  • 오피니언
  • 포토
  • 게임
속보
이전 정지 다음
3월 26일 화 서울 17.0℃흐림
pre stop next

뉴스 > 인기포토N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아름다운예술인상‘ 안성기 “이영애, 영화인 위해 1억원 쾌척“
기사입력 2018.11.09 18:27:36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기사 나도한마디

본문이미지

사진|유용석 기자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양소영 기자]

이영애가 신영균문화재단에 영화인들을 위해 써달라며 1억원을 쾌척했다.

9일 오후 서울 충무로 명보아트홀에서 ‘제8회 아름다운예술인상’이 열렸다. 신영균 설립자를 비롯해 문화 예술계 인사 200여 명이 참석했다.

시상식에 앞서 이사장인 안성기는 “안타까운 일과 기쁜 일이 함께 있다.
신성일 선배에 대한 안타까움이다. 최근까지 힘들어도 꼭 오셔서 수상한다고 했는데 뜻을 이루지 못했다. 오늘은 엄앵란 분과 자녀가 왔다”고 말했다. 신성일은 지난 4일 폐암 투병 중 세상을 떠났다.

본문이미지


또한 안성기는 “배우 이영애가 재단 뜻에 공감해서 1억 원을 쾌척했다. 뜻을 받들어서 1억 원이라는 돈을 좋은데, 영화인들에게 쓰겠다”고 덧붙였다.

아름다운예술인상은 지난 한해 가장 뛰어난 활동 업적을 남긴 영화와 연극 예술인과 기부활동 등 선행으로 귀감이 되는 예술인을 선정, 상패를 수여한다.

올해는 5개 부문 수상자로 영화예술인 부문에 김용화 감독, 연극예술인 부문에 전무송 배우, 공로예술인 부문에 고 신성일 배우, 굿피플예술인 부문에 유지태 김효진 부부, 독립영화예술인 부문에 신동석 감독이 선정됐다.

skyb1842@mk.co.kr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브런치 연예
인기 포토
오늘의 화제
좌쪽이동 우측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