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투데이

  • 뉴스
  • 스포츠
  • 오피니언
  • 포토
  • 게임
속보
이전 정지 다음
10월 22일 월 서울 11.4℃흐림
pre stop next
  • 홈
  • 주요뉴스
  • 스타인터뷰
  • TV방송
  • 가요음악
  • 영화
  • 해외연예
  • 포토

뉴스 > 인기포토N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태연, 종현 추모한 이하이 ‘한숨‘ 듣고 “토닥토닥 해주고 싶었다. 고맙다“
기사입력 2018.01.12 09:57:39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기사 나도한마디

본문이미지

태연. 사진| 태연 SNS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김소연 인턴기자]

소녀시대 태연이 고(故) 종현을 추모한 이하이에게 고마운 마음을 내비쳤다.

태연은 지난 11일 인스타그램 라이브를 통해 '제32회 골든디스크 시상식'에 대한 이야기를 팬들에 들려줬다.

태연은 이날 열린 '제32회 골든디스크 시상식' 음반 부문 시상식에서 고(故) 샤이니 종현을 추모하며 2016년 발매한 종현 작곡 '한숨'을 부른 이하이에 대해 "이하이 양 무대 너무 잘봤다. 노래할 때 도움이 되어주고 싶었다.
그 순간에 거리가 너무 멀게 느껴지더라"고 말했다.

이어 "토닥토닥해주고 싶었다.
너무 멋지게 무대 잘 해줘서 내가 다 고맙고 수고 많았다. 오랜만에 보니 더 예뻐졌더라"라고 칭찬하는 말을 덧붙였다.

태연은 또 “요즘엔 나랑 같은 직업이고, 같은 입장이나 같은 상황에 있는 사람을 만나게 되면 요즘 막 마음이 뜨거워져요"라며 종현을 보낸 이후 힘든 마음을 내비치기도 했다.

한편, 이하이는 이날 시상식에서 종현이 작곡한 '한숨'을 열창하며, 노래 중간 눈물을 흘려 보는 이들의 마음을 아프게 했다.

ksy70111@mkinternet.com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브런치 연예
인기 포토
오늘의 화제
좌쪽이동 우측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