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투데이

  • 뉴스
  • 스포츠
  • 오피니언
  • 포토
  • 게임
속보
이전 정지 다음
9월 21일 금 서울 19.8℃흐림
pre stop next

뉴스 > 인기포토N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서지혜, ‘흉부외과’ 여주인공 확정...고수X엄기준과 호흡
기사입력 2018.07.06 11:08:55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기사 나도한마디

본문이미지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백민경 인턴기자]

배우 서지혜가 흉부외과 의사가 되어 돌아온다.

오는 9월 방송예정인 SBS 새수목 ‘흉부외과’(극본 최수진, 최창환, 연출 조영광)에 서지혜가 흉부외과 서전(외과의사)이 되어 브라운관에 복귀한다.

드라마 ‘흉부외과’(가제)는 ‘두 개의 목숨 단 하나의 심장’, 딜레마 상황에 놓인 절박한 흉부외과 의사의 이야기로, 2017년 히트작인 SBS ‘피고인’의 조영광 감독과 최수진, 최창환 작가가 다시 뭉치면서 화제가 되고 있는 작품이다.


여기서 서지혜는 “의사라면 칼 잡는 서전, 그중에서도 심장에 칼 대는 흉부외과 서전이 최고”라는 자부심으로 가득찬 여주인공 윤수연역을 맡았다. 그녀가 연기하는 수연은 극중 딜레마 상황을 만드는 계기가 되는 인물이자 태수(고수 분), 석한(엄기준 분)과 다른 선택을 하면서 갈등의 한 축을 담당할 예정인 것.

한 관계자는 “윤수연은 외적으로는 아름다우면서도 당당한 포스를 가져야하고, 연기적으로도 자신이 겪게 될 미묘한 내적 갈등을 섬세하게 풀어내야 했다"며 "이에 따라 오랫동안 다져온 연기 경험에다 검증된 연기력을 보여준 서지혜를 선택했다”라고 설명했다.

그동안 SBS ‘펀치’에서는 검사와 SBS ‘질투의 화신’에서는 아나운서, 그리고 KBS2 ‘흑기사’에서는 의상디자이너역을 맡아 강렬한 연기를 펼친 서지혜는 현재 작품출연확정을 짓자마자 의욕적으로 캐릭터 분석중일 뿐만 아니라 진짜 의사 같은 모습을 선보이기 위해 수술장면 연습에 구슬땀을 흘리고 있다.

한편, SBS 드라마 ‘흉부외과’는 ‘친애하는 판사님께’ 후속으로 9월 중에 방송된다.

bmk221@mkinternet.com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브런치 연예
인기 포토
오늘의 화제
좌쪽이동 우측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