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투데이

  • 뉴스
  • 스포츠
  • 패션
  • 오피니언
  • DB플러스
  • 포토
  • 게임
속보
이전 정지 다음
10월 26일 일 서울 14.0℃흐림
pre stop next
  • 홈
  • 주요뉴스
  • 스타인터뷰
  • TV방송
  • 가요음악
  • 영화
  • 해외연예
  • 포토

뉴스 > 종합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안철수 “대선 출마, 국민 판단에 따라 결정”
기사입력 2012.07.24 00:23:47 | 최종수정 2012.07.24 07:50:26
보내기
기사 나도한마디
본문이미지
안철수 서울대 융합과학기술대학원 원장이 대선출마에 대한 생각을 밝혔다.

안 원장은 23일 방송된 SBS TV ‘힐링캠프, 기쁘지 아니한가’에 출연, “책을 출간한 이후 관련한 이야기를 (국민들과) 나누려 한다”고 말문을 열었다.

그는 “(책에 쓰인) 내 생각을 보게 되면 국민들의 기대수준과 맞는지 판단할 수 있을 것 같다”며 “지지자분들의 생각을 아는 게 그래서 중요한 것 같다”고 말했다.

이어 “정치인에 대한 지지와 나에 대한 지지는 다르다고 생각한다”며 “내 생각을 보이고 얼굴을 맞대고 소통하면 국민들의 마음을 알 수 있지 않을까 한다”고 강조했다.

‘국민의 기대와 생각이 다르다면 어떻게 할 것이냐’는 MC 한혜진의 말에 “그렇다면 나는 제자리로 돌아가서 지금 맡은 일들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하지만 “양쪽 가능성을 열어두고 국민의 판단을 받겠다”고 덧붙였다.

안 원장은 이날 방송에서 첫눈에 반한 부인과의 러브스토리도 전했다.
군 시절 주고받았던 애정이 듬뿍 담긴 연애편지도 공개, 눈길을 끌었다.

한편 얼마 전 안 원장이 발간한 저서 ‘안철수의 생각’이 사실상 대선출마와 연관된다는 해석이 지배적인 가운데, 이날 안 원장의 ‘힐링캠프’ 출연은 지지율과 인지도 제고를 노린 전략이라는 의견이 컸다.

앞서 안 원장은 지난 2009년 방송된 MBC TV ‘무릎팍 도사’를 통해 본인의 생각과 업적을 전해 대중적 인기를 얻었다. 또 전국 순회 방식인 ‘청춘콘서트’를 통해 지지를 이어왔다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진현철 기자 jeigun@mk.co.kr]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notice

0번째 공지사항 배너 이미지

0 번째 이미지1 번째 이미지2 번째 이미지3 번째 이미지4 번째 이미지
2014 재미진 연예가
오프더 레코드

오프더레코드 이미지

인기 포토
인터뷰 이전
오연서, 달라져? “여전히 평범하당께”
송윤아 “‘남 인생 평가할 자격 없다’는 대사..
박범수 감독, “퇴짜의 연속이었죠”
김준 “‘꽃남’으로 떴으면 발전 없었겠죠”
문정혁 “‘연애의 발견’ 후 결혼고민”
에릭 “연기자 데뷔 후 가장 많은 칭찬, 뿌듯”
서지영 “후배들, 무대 향한 애정 간절했으면”
정우성 “치정멜로, 40대에 연기해서 다행”
인터뷰 다음
오연서, 달라져? “여전히 평범하당께”

연예 화제
좌쪽이동 해외 화제 우측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