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투데이

  • 뉴스
  • 스포츠
  • 패션
  • 오피니언
  • 포토
  • 게임
속보
이전 정지 다음
9월 27일 화 서울 22.2℃흐림
pre stop next
  • 홈
  • 주요뉴스
  • 스타인터뷰
  • TV방송
  • 가요음악
  • 영화
  • 해외연예
  • 포토

뉴스 > 종합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조정석, 공효진 향한 짝사랑…시청자 몰입 높여
기사입력 2016.09.22 10:14:16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기사 나도한마디

본문이미지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이슈팀]

‘질투의 화신’ 조정석의 짝사랑이 시청자들의 뜨거운 호응을 얻었다.

지난 21일 방송된 SBS 수목드라마 ‘질투의 화신’에서는 이화신(조정석 분)이 표나리(공효진 분)를 향한 마음을 자각하고 몰래하는 짝사랑에 돌입했다. 그는 홍혜원(서지혜 분)에게 자신의 마음을 들키고도 애써 부정했지만 흔들리는 눈빛만으로도 표나리의 애정이 고픈 화신의 심정을 알아차릴 수 있었다.

이날 방송에서 화신은 자신의 앞에서 “기자님 안 좋아한다. 지긋지긋하다. 세상에 남자가 이화신 하나만 남아도 다신 좋아하지 않을 거다“ 등의 진심 섞인 표나리의 폭언을 듣고 내색하진 않았지만 얼굴이 굳어졌다. 녀가 더 이상 자신이 아닌, 하물며 자신이 소개시켜주기까지한 절친 정원(고경표 분)과 잘 되어가고 있는 모습에 타들어가는 속을 감출 수 없었다.


조정석은 그런 이화신의 폭풍같은 심리를 디테일하게 표현해내고 있다. 강하게 부정할수록 숨겨지지 않는 진심은 시청자들이 극에 더욱 빠져들게 만들고 있는 것. 흔들리는 눈동자며, 찰나의 표정 변화 등 세밀한 연기를 통해 드라마의 감성을 더욱 섬세하게 만들어내고 있다는 평을 받고 있다.

뿐만 아니라 표나리와 고정원의 키스 장면을 차마 보지 못하고 자리를 피해 걷는 화신에게 떨어지는 빗방울은 벼락맞은 그의 심정을 대변했던 엔딩이었기에 더욱 짠내가 폭발했다. 때문에 시청자들은 그의 질투심이 더욱 불붙기를 기다리고 있다.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브런치 연예
인기 포토
연예 화제
오늘의 화제
좌쪽이동 우측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