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투데이

  • 뉴스
  • 스포츠
  • 패션
  • 오피니언
  • 포토
  • 게임
속보
이전 정지 다음
9월 25일 일 서울 24.2℃흐림
pre stop next
  • 홈
  • 주요뉴스
  • 스타인터뷰
  • TV방송
  • 가요음악
  • 영화
  • 해외연예
  • 포토

뉴스 > 종합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한석규·유연석·서현진…SBS 새월화극 ‘김사부‘ 출연 확정
기사입력 2016.09.22 10:54:55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기사 나도한마디

본문이미지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한인구 기자]

배우 한석규, 유연석, 서현진, 주현, 진경, 임원희 등이 SBS 새 월화드라마 ‘낭만닥터 김사부’ 출연을 확정했다.

오는 11월 7일 첫 방송되는 ‘낭만닥터 김사부’는 이 시대의 ‘낭만닥터’ 김사부와 그로 인해 성장하게 되는 의사들을 다룬 드라마다.

한석규는 ‘낭만닥터 김사부’를 통해 2년여 만에 안방극장에 돌아온다. 그는 이 작품에서 한 때 `신의 손`이라 불리던 국내 유일한 ‘트리플 보드 외과의사’에서 자칭 ‘낭만닥터’이자 ‘의학계의 괴짜 은둔 고수’로 살아가는 김사부 역을 맡았다.

유연석은 세상에서 수술이 제일 쉬웠던 외과의사 강동주 역으로 나선다. 서현진은 밝고, 따뜻한 성품과 아픔을 지닌 ‘열혈 외과의사’ 윤서정으로 변신한다.

이들 외에도 작품마다 시청자들의 눈도장을 찍은 배우들도 합류했다.
주현은 남모를 비밀을 지닌 신회장으로 등장, 흥미로운 전개를 펼친다. 진경은 돌담병원의 간호부장 오명심 역을, 임원희는 돌담병원의 행정실장 장기태 역을 맡았다.

제작사 삼화 네트웍스 측은 “한석규, 유연석, 서현진 등을 비롯해 최고의 배우들이 ‘낭만닥터 김사부’를 위해 뜻을 모으게 돼 기쁘다”라며 “베테랑 배우들과 제작진들이 의기투합한 만큼 더욱 완성도 높은 작품이 탄생될 것이다”고 전했다.

‘낭만닥터 김사부’는 ‘호텔리어’ ‘제빵왕 김탁구’ ‘구가의 서’ ‘가족끼리 왜이래’ 등을 집필한 강은경 작가와 ‘자이언트’ ‘미세스 캅’ 등을 연출한 유인식 PD가 함께했다.

in999@mk.co.kr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브런치 연예
인기 포토
연예 화제
오늘의 화제
좌쪽이동 우측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