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투데이

  • 뉴스
  • 스포츠
  • 패션
  • 오피니언
  • 포토
  • 게임
속보
이전 정지 다음
9월 27일 화 서울 22.2℃흐림
pre stop next
  • 홈
  • 주요뉴스
  • 스타인터뷰
  • TV방송
  • 가요음악
  • 영화
  • 해외연예
  • 포토

뉴스 > 종합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김남훈 “딸이 레슬링 하겠다면 시킬 것”
기사입력 2016.09.22 12:06:11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기사 나도한마디

본문이미지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이슈팀] 스포츠해설가 김남훈이 딸들이 프로레슬링을 하면 시키겠다고 말했다.

김남훈은 22일 방송된 KBS쿨FM ‘박명수의 라디오쇼’에서 “만약 아이들이 나중에 레슬링을 하겠다고 하면 어쩔 거냐”는 질문에 “시킬 거다. 나도 하고 싶은 걸 하는 데 있어 부모님이 반대를 해도 결국 하게 되더라. 하겠다고 하면 어쩔 수 없지 않을까”고 밝혔다.


그는 “두 딸이 있다. 첫째 딸은 태명이 ‘암바’였다”고 운을 뗐다.

이어 “‘암바’는 암바를 잘 건다. 예전에 ‘아침마당’에 출연해 나한테 암바 거는 걸 시연하기도 했다”고 설명했다.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브런치 연예
인기 포토
연예 화제
오늘의 화제
좌쪽이동 우측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