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투데이

  • 뉴스
  • 스포츠
  • 패션
  • 오피니언
  • 포토
  • 게임
속보
이전 정지 다음
9월 25일 일 서울 19.5℃흐림
pre stop next
  • 홈
  • 주요뉴스
  • 스타인터뷰
  • TV방송
  • 가요음악
  • 영화
  • 해외연예
  • 포토

뉴스 > 종합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크레용팝 “첫 정규앨범, 발전한 모습 전할 것“
기사입력 2016.09.23 14:24:03 | 최종수정 2016.09.23 15:54:06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기사 나도한마디

본문이미지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한인구 기자]

그룹 크레용팝이 첫 정규 앨범을 통해 발전한 모습을 보이겠다고 했다.

크레용팝(엘린 소율 금미 초아 웨이)의 첫 정규 앨범 `Evolution pop_Vol.1` 쇼케이스가 23일 서울 마포구 예스24 무브홀에서 열렸다.

금미는 첫 정규 앨범에 대해 "크레용팝이 성장하고 발전한 모습을 담고 싶어서 `레볼루션팝`이라고 이름을 지었다"고 말했다.

이어 "콘셉트 회의를 할 때 멤버들이 의견을 내놓는 편이다. 이번에는 세분화해서 앨범에 참여해 DIY 앨범을 제작했다"고 덧붙였다.

금미는 무대 의상인 나팔바지와 관련해 "`FM` 활동 전에 생각했던 아이디어였다. 당시에는 음악과 어울리지 않아 첫 정규 앨범 의상으로 채택했다"고 전했다.
소율은 "그림을 틈틈이 그리고 있다. 앨범 재킷에도 참여했다"고 했다.

크레용팝 정규 1집에는 `두둠칫` `부릉부릉` 등 신곡과 `빠빠빠` `어이` `댄싱퀸` 등 기존곡 등 총 15곡이 수록됐다. 타이틀곡 `두둠칫`은 인터넷 유행어를 차용한 가사와 퍼포먼스가 특징인 곡으로, 원투 오창훈과 구피 박성호가 작업했다.

in999@mk.co.kr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브런치 연예
인기 포토
연예 화제
오늘의 화제
좌쪽이동 우측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