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투데이

  • 뉴스
  • 스포츠
  • 패션
  • 오피니언
  • 포토
  • 게임
속보
이전 정지 다음
12월 07일 수 서울 -1.9℃흐림
pre stop next
  • 홈
  • 주요뉴스
  • 스타인터뷰
  • TV방송
  • 가요음악
  • 영화
  • 해외연예
  • 포토

뉴스 > 종합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구르미 그린 달빛’ 김여진 “라온이 엄마 연기해 행복했다” 종영소감
기사입력 2016.10.18 22:58:10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기사 나도한마디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이슈팀] 배우 김여진이 ‘구르미 그린 달빛’ 종영 소감을 전했다.

김여진은 18일 소속사 935엔터테인먼트를 통해 “라온이 엄마를 연기하면서 많이 울고 아프고 행복했다”라며 “함께 연기한 김유정 양 덕분에 아주 쉽사리 슬퍼져서 울 수 있었다. 어떤 여건 속에서도 최선의 장면을 만들어 내는 최고의 스태프들, 벌써부터 보고 싶다”라고 밝혔다.

본문이미지
앞서 김여진은 ‘구르미 그린 달빛’에서 라온(김유정 분)의 어머니 김소사 역 으로 분해 열연을 펼쳤다. 그는 라온이 이영(박보검 분)과 가슴 아픈 사랑을 하며 위기에 처한 상황이 자신의 탓인 것 같아 늘 가슴 아파하며 매회 애틋한 모성애를 그려냈다.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브런치 연예
인기 포토
연예 화제
오늘의 화제
좌쪽이동 우측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