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투데이

  • 뉴스
  • 스포츠
  • 패션
  • 오피니언
  • 포토
  • 게임
속보
이전 정지 다음
12월 03일 토 서울 10.4℃흐림
pre stop next
  • 홈
  • 주요뉴스
  • 스타인터뷰
  • TV방송
  • 가요음악
  • 영화
  • 해외연예
  • 포토

뉴스 > 종합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불타는 청춘 김도균 장호일, 두 사람의 합동 공연 “미묘한 기분”
기사입력 2016.10.19 13:27:25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기사 나도한마디

본문이미지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이슈팀]

‘불타는 청춘’ 김도균과 장호일이 환상적인 무대를 꾸몄다.

지난 18일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불타는 청춘’에서는 강원도 춘천에서 깜짝 공연을 개최하는 김국진, 김도균, 오솔미, 김광규, 구본승, 강수지, 이연수, 강문영, 최성국, 김완선, 장호일, 신효범의 모습이 그려졌다.

춘천여행 마지막 날 펼쳐진 청춘들의 공연 ‘불타십 쇼’는 새 친구 장호일의 제안으로 시작됐다. 고등학교 시절 전설적인 기타리스트로 김도균을 알고 있었다는 그는 “같은 고향인데 서로 만나지 못했다. 함께 기타연주를 해보면 좋을 것 같다”고 말했다.


공연에서 장호일과 김도균은 첫 호흡에도 화려한 기타연주 실력을 드러내 관객들을 압도했다. 고등학교 이후 30년 만에 첫 협연을 마친 김도균은 “호일이가 질문을 하면 내가 답을 하고, 내가 질문하면 저쪽에서 또 답을 하고. 이런 대화같은 연주가 좋았다”라며 소감을 밝혔다.

장호일은 “짜릿하고 뭉클했다”면서 “먼 길을 돌아 오랜 시간이 흘러서 다시 만난거라서 미묘한 기분이었다. 하길 잘했다”고 말했다.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브런치 연예
인기 포토
연예 화제
오늘의 화제
좌쪽이동 우측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