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투데이

  • 뉴스
  • 스포츠
  • 패션
  • 오피니언
  • 포토
  • 게임
속보
이전 정지 다음
12월 04일 일 서울 2.0℃흐림
pre stop next
  • 홈
  • 주요뉴스
  • 스타인터뷰
  • TV방송
  • 가요음악
  • 영화
  • 해외연예
  • 포토

뉴스 > 종합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박보검 “‘구르미‘, 큰 산 넘은 기분…잊지 못할 것“
기사입력 2016.10.19 13:30:38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기사 나도한마디

본문이미지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박세연 기자]

배우 박보검이 KBS 2TV 월화드라마 ‘구르미 그린 달빛’ 종영 소감을 전했다.

박보검은 19일 소속사 블러썸엔터테인먼트를 통해 전날 종영한 ‘구르미 그린 달빛’을 마친 소감을 밝히고 시청자에게 감사 인사를 남겼다.

"벌써 마지막이라니 아쉬움이 크다"는 박보검은 "이영이라는 캐릭터를 어떻게 잘 표현할 수 있을까 고민했고, 그의 여러 감정들에 깊게 공감하고 이해하려고 노력했던 시간들이었다"고 지난 시간을 떠올렸다.

이어 "부족한 저를 이끌어주셨던 감독님, 작가님, 그리고 평소 우러러보던 대선배님들과 함께할 수 있었다는 것만으로도 행복하고 감사했다.
‘구르미 그린 달빛’을 많이 사랑해주시고 응원해주신 시청자분들께도 진심으로 감사드린다"고 밝혔다.

박보검은 "첫 촬영부터 마지막까지의 시간들이 제게는, 큰 산을 넘은 듯한 기분"이라며 "참으로 잊지못할 소중한 시간이었다”고 진심어린 감사를 전했다.

극중 왕세자 이영 역을 맡은 박보검은 극 초반 어리숙하고 능청스러운 예측불허 왕세자의 모습으로 시작해 외척세력의 계략과 도발에도 결코 물러서지 않는 날카로운 카리스마와 강인함을 선보였다.

특히 정인 홍라온(김유정 분)을 향한 애틋함과 복합적인 감정을 섬세하게 표현하며 매 회 극찬을 받으며 한 뼘 성장한 모습을 보였다.

psyon@mk.co.kr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브런치 연예
인기 포토
연예 화제
오늘의 화제
좌쪽이동 우측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