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투데이

  • 뉴스
  • 스포츠
  • 오피니언
  • 포토
  • 게임
속보
이전 정지 다음
1월 21일 월 서울 -6.3℃흐림
pre stop next

뉴스 > 종합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비켜라 운명아‘ 서효림, 박윤재 기습 백허그에 동공지진
기사입력 2018.10.16 09:55:19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기사 나도한마디

본문이미지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양소영 기자]

‘비켜라 운명아’ 서효림이 박윤재의 기습 백허그에 동공지진을 일으켰다.

11월 5일 첫 방송되는 KBS1 새 일일드라마 ‘비켜라 운명아'(연출 곽기원, 극본 박계형) 측이 박윤재와 서효림의 심쿵 유발 백허그 스틸을 공개했다. 편안해 보이는 박윤재와 달리 정작 서효림은 설렘보다 당황이 앞서는 듯 동그랗게 토끼눈을 뜨고 있어 남녀 주인공의 첫 만남에 대한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다.

‘비켜라 운명아'는 평범한 시골 청년 양남진의 유쾌 상쾌 통쾌한 천지개벽 운명개척기를 그린 드라마로 박윤재는 작은 바닷가 마을에서 인력사무소를 운영하며 동네의 해결사로 활약하는 양남진 역을, 서효림은 유학을 마치고 돌아온 엘리트 패션 디자이너 한승주 역을 맡아 열연한다.
공개된 사진에서 박윤재는 마치 오랫동안 기다렸던 연인이 돌아온 듯 긴 양팔로 서효림을 와락 뒤에서 끌어안으며 두근두근 떨리는 순간을 만들어냈다. 반면 흠칫 놀란 서효림은 큰 눈을 동그랗게 뜬 채 굳어버린 모습이어서 무슨 상황인지 궁금증을 자극한다.


이어진 사진 속에서 휴대폰을 들고 돌아선 서효림을 보고 깜짝 놀라 입이 딱 벌어진 박윤재의 모습에는 당혹감이 서려있어, 엄청난 온도차가 느껴지는 백허그 전후 반응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더군다나 이 장면에서 박윤재와 서효림은 아직 초면인 사이. 박윤재가 처음 만난 서효림을 다짜고짜 껴안은 이유가 뭔지, 무엇보다 이토록 황당한 ’갑분싸’ 분위기를 어떻게 수습할 수 있을지는 ‘비켜라 운명아’ 첫 방송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비켜라 운명아' 제작진은 “진흙탕 같은 인생을 헤쳐온 긍정100% 직진남 양남진과 금수저 외동딸로 천방지축 살아온 럭셔리녀 한승주는 마치 화성에서 온 남자, 금성에서 온 여자 같은 사이”라며 “서로 엮일 것 같지 않은 극과 극의 두 사람이 만나며 펼쳐지는 티격태격 알콩달콩 로맨스가 안방극장에 신선하면서도 따뜻한 웃음을 선사할 것”이라며 ‘비켜라 운명아’에 대한 자신감을 드러냈다.

박윤재, 서효림, 강태성, 진예솔까지 순도 100% 열혈 청춘들의 겁 없는 운명 개척기와 4인 4색 불꽃 튀는 로맨스로 점철될 ‘비켜라 운명아'는 '내일도 맑음' 후속으로 11월 5일 오후 8시 23분에 첫 방송된다.

skyb1842@mk.co.kr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브런치 연예
인기 포토
오늘의 화제
좌쪽이동 우측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