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투데이

  • 뉴스
  • 스포츠
  • 오피니언
  • 포토
  • 게임
속보
이전 정지 다음
3월 20일 수 서울 8.5℃흐림
pre stop next

뉴스 > 종합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오배우’ 어쩌다 떠난 제주여행…뉴트로 감성 제대로 터졌다
기사입력 2019.03.08 08:33:03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기사 나도한마디

본문이미지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진향희 기자]

오배우의 제주도 여행이 시청자들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7일 방송된 MBN 예능프로그램 ‘오늘도 배우다-오.배.우’(이하 ‘오배우’)에서는 다섯 배우들이 갑작스럽게 떠난 제주도 여행 에피소드로 버라이어티한 웃음을 선사했다.

이날 다섯 배우는 봄맞이 운동회라고 속인 제작진의 의도와는 다르게 열정적인 참여도를 보여 눈길을 끌었다. 무릎이 시리고 관절이 아파 뛰지 못한다는 말과 달리 돼지로 분장한 제작진이 들고 있는 깃발을 빼앗기 위해 전력 질주하는 이들의 상반된 모습은 빅 재미를 안겼다.
특히 갑작스럽게 제주도로 여행을 떠난 다섯 배우는 가위바위보 여행으로 30분에 한번 씩 왕으로 등극, 쫄깃한 진행과 어디서도 볼 수 없는 배우들의 색다른 모습을 보여줘 관심이 집중됐다.

무엇보다 왕으로 선정된 남상미가 깜찍한 하극상을 펼친 것. “메뉴를 말하면서 애교 한 번씩 보여 달라”는 그녀의 말에 어쩔 수 없이 모든 것을 내려놓은 애교를 선사, “이렇게 까지 해서 먹어야 겠니?”라고 발끈한 박정수는 세상 깜찍한 애교를 보여줘 웃음 폭탄을 날렸다.


또한 배불리 먹은 이들은 카페로 리모델링한 폐교에서 추억의 놀이를 하며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파국으로 치닫은 ‘무궁화 꽃이 피었습니다’ 게임부터 무릎이 아파 뛰지 못하는 박정수의 흑기사를 자청해 김용건을 뛰게 만든 ‘신발 던지기’ 게임까지 웃음이 끊이질 않는 게임으로 폭소 바다를 만들었다.

이처럼 ‘오늘도 배우다-오.배.우’는 난리법석 제주도 여행기로 안방극장에 유쾌한 에너지를 전달하며 목요일 밤의 열기를 후끈 달아오르게 했다.

한편, 다섯 배우의 유쾌한 매력이 가득한 ‘오늘도 배우다’ 5회는 다음 주 목요일(14일) 밤 9시 40분에 방송될 예정이다.

happy@mk.co.kr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브런치 연예
인기 포토
오늘의 화제
좌쪽이동 우측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