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투데이

  • 뉴스
  • 스포츠
  • 오피니언
  • 포토
  • 게임
속보
이전 정지 다음
3월 20일 수 서울 8.5℃흐림
pre stop next

뉴스 > 종합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넷플릭스 드라마 ‘첫사랑은 처음이라서’ 4월 18일 공개
기사입력 2019.03.08 15:08:40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기사 나도한마디

본문이미지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진향희 기자]

넷플릭스(Netflix)의 오리지널 시리즈 ‘첫사랑은 처음이라서’가 4월 18일 공개된다.

‘첫사랑은 처음이라서’는 첫 인생이라서 어렵고, 첫사랑이라서 서툰 인생초보 다섯 청춘들의 좌충우돌 로맨스를 그린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다.

‘힘쎈여자 도봉순’에서 인상적인 연기를 보여준 지수와 ‘혼술남녀’에서 신선한 매력으로 배우로서의 가능성을 인정받은 정채연이 연애 감정 제로인 20년 지기 친구 태오와 송이 역을 맡아 색다른 케미를 선보인다.

‘구르미 그린 달빛’ ‘내 안의 그놈’ 등 스크린과 브라운관을 오가며 배우의 영역까지 확장하고 있는 진영은 태오의 절친이자 송이의 남자친구 도현 역을 맡아 지수, 정채연, 진영이라는 설레는 꿀조합을 완성했다.
여기에 영화 ‘귀향’으로 대종상 뉴라이징상을 받았던 최리와 드라마 ‘그남자 오수’, 영화 ‘명당’ 등 활발한 활동을 이어나가고 있는 배우 강태오까지 합류해 극을 풍성하게 채운다.
두 사람은 태오의 집에 함께 살며 통통 튀는 매력으로 웃음을 자아내는 가린(최리)과 훈(강태오)으로 분해 순수하면서도 엉뚱한 매력을 선보일 예정이다.

화사한 4월에 우리를 찾아올 생초보 로맨스 ‘첫사랑은 처음이라서’는 김란 작가가 집필하고, ‘아이가 다섯’ ‘연애의 발견’의 정현정 작가가 크리에이터로 참여했다. 연출은 드라마 ‘용팔이’ ‘엽기적인 그녀’를 연출한 오진석 감독이 맡아 어른이 되어가는 청춘들의 좌충우돌 성장과 풋풋하고 달달한 첫사랑을 선보인다.

공개된 스틸에도 태오와 송이, 도현, 훈, 가린, 훈 등 다섯 청춘의 봄날 같은 모습을 담고 있어 앞으로 펼쳐질 이들의 이야기에 기대가 높아지고 있다.

happy@mk.co.kr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브런치 연예
인기 포토
오늘의 화제
좌쪽이동 우측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