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투데이

  • 뉴스
  • 스포츠
  • 오피니언
  • 포토
  • 게임
속보
이전 정지 다음
3월 20일 수 서울 8.5℃흐림
pre stop next

뉴스 > 종합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문근영 이상형 고백…“피오, 웃는게 예뻐…항상 응원할게요“
기사입력 2019.03.10 08:15:02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기사 나도한마디

본문이미지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신영은 기자]

배우 문근영이 블락비 피오(표지훈)를 이상형으로 꼽았다.

9일 방송된 MBC ‘선을 넘는 녀석들-한반도 편’(연출 정윤정)은 제주의 아픈 역사를 돌아보는 ‘제주 다크 투어리즘’ 마지막 이야기와 일본에서 한반도의 선을 지키려 했던 일제강점기 독립투사들의 가슴 뜨거운 항일운동의 발자취를 돌아봤다.

이번 탐사 중 설민석-문근영-유병재가 한 팀이 되어 항일운동의 흔적을 찾아 나섰다. 이때 설민석이 갑자기 문근영에게 이상형을 물었고 문근영은 "딱히 그런건 없는 것 같고 내 눈에 예뻐 보이면 예쁜 것 같다"고 답했다.


유병재는 "이나영은 그렇게 말하고 원빈과 결혼했다"고 지적했고 설민석은 "와닿지 않는다"고 덧붙였다. 이에 문근영은 "그러면 피오. 웃는게 예쁘고 사람을 대하는게 다정한 것 같다"고 말했다. 이어 "TV로만 봤다"고 덧붙였다.

설민석은 영상편지라도 남기라고 권했고, 문근영은 잠시 망설이는 듯 하더니 “항상 응원할게요”라고 수줍음과 설렘 가득한 영상편지를 전했다.

shinye@mk.co.kr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브런치 연예
인기 포토
오늘의 화제
좌쪽이동 우측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