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투데이

  • 뉴스
  • 스포츠
  • 오피니언
  • 포토
  • 게임
속보
이전 정지 다음
3월 20일 수 서울 10.7℃흐림
pre stop next

뉴스 > 종합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김수용 “침팬지 놀렸다가 얼굴에 침을 퉤, 피부 타는 줄“(아는형님)
기사입력 2019.03.10 08:25:54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기사 나도한마디

본문이미지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신영은 기자]

개그맨 김수용이 침팬지에게 호되게 당했던 일화를 털어놨다.

9일 방송된 JTBC '아는 형님'에는 초등학교 동창 사이로 알려진 김보성과 김수용이 전학생으로 출연했다.

이날 김수용은 '나를 맞춰봐' 코너에서 '살면서 겪은 가장 굴욕적인 일'을 문제로 냈다. 김수용은 "중학교 때 일이고 동물원을 갔는데 어떤 동물이 나한테 한 일"이라고 힌트를 줬다.
이후 김희철이 "침을 모은 후 뱉었다"며 정답을 맞혔다.

김수용은 "중학교 때다. (침팬지가) 과자를 받아먹으려는 걸 안 주고 밀당을 10번 했더니 침을 모으더라. 한참 모으더니 퉤 했다.
양치를 하는 것도 아니니까 액이 엄청났다. 피부가 타는 듯했다"고 당시를 회상했다.

이어 김수용은 "동물한테 그런 장난을, 일종의 동물 학대다. 40년 됐다"며 사과 영상으로 마무리했다.

shinye@mk.co.kr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브런치 연예
인기 포토
오늘의 화제
좌쪽이동 우측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