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투데이

  • 뉴스
  • 스포츠
  • 오피니언
  • 포토
  • 게임
속보
이전 정지 다음
3월 25일 월 서울 11.1℃흐림
pre stop next

뉴스 > 종합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MK이슈]용준형, ‘정준영 몰카‘ 연관설로 홍역 “짜깁기 보도 당황…관련 없다“
기사입력 2019.03.12 06:49:03 | 최종수정 2019.03.12 09:18:02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기사 나도한마디

본문이미지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박세연 기자]

하이라이트 용준형이 '정준영 몰카' 연관설로 간밤 몸살을 앓았다.

용준형은 11일 SBS '8뉴스'의 정준영 몰카 촬영 및 공유 보도 중 전파를 탄 카카오톡 대화 내용 재구성 화면으로 때 아닌 논란에 휩싸였다.

해당 보도에 등장한 카카오톡 대화 재구성 화면에 따르면 정준영은 "(몰카) 동영상 찍어서 보내준 것을 걸렸다"라고 채팅방에 있는 이들에게 말했고, 이에 가수 용△△는 "그 여자애한테 걸렸다고?"라고 물었다. 이에 정준영은 "어"라고 답하며 "영상만 안 걸렸으면 사귀는 척하고 (성관계를) 하는 건데"라고 덧붙였다.
이 과정에서 누리꾼은 용씨 성을 가진 가수에 주목했고, 용씨가 가요계 희귀 성씨인 탓에 의혹은 용준형을 향했다.

소속사는 펄쩍 뛰었다. 소속사 어라운드어스 측은 "용준형은 그 어떠한 불법동영상 촬영 및 유포와 관련이 없다"며 "용준형은 정준영의 불법촬영 동영상이 공유되었던 그 어떤 채팅방에 있었던 적이 없다. 뿐만 아니라, 정준영와 그 어떤 단톡방에도 있었던 적이 없다고 확인했다"고 강조했다.

소속사에 따르면 SBS 보도에 등장한 카톡 내용은 원래 정준영과 용준형의 1:1 대화 내용으로, 2016년 정준영이 사생활 논란으로 곤욕을 치으로 있을 당시 '무슨 일이냐'고 물었던 용준형의 질문에 정준영이 '동영상 찍어서 보내준 거 걸려가지고 ㅋㅋㅋㅋㅋㅋㅋㅋ'라고 답변한 내용에 대해, '그 여자애한테 걸렸다고?'라며 거기에 반문한 것이었다고. 소속사의 해명이 사실이라면 SBS는 이를 단체 대화방으로 둔갑시킨 셈이다. 이에 소속사 측은 "뉴스에 공개된 가상 단체카톡방 화면과 관련하여서는 SBS 뉴스에 진위여부를 확인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소속사 측은 "정준영과 친구인 사실은 맞지만, 단지 친하다는 이유로 이런 일에 연루된 것에 대해 용준형과 그를 아는 모든 사람들이 억울함을 느끼고 있다"며 "확인되지 않은 허위 사실 유포나 악성 게시물과 댓글로 소속 아티스트의 명예를 실추하고 피해를 주는 사례에 관해서는 엄격하게 법적 대응할 것"이라고 엄포를 놨다.

용준형 역시 직접 심경을 밝혔다. 용준형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저조차도 혼란스러운데 저 때문에 걱정 혹은 분노하신 분들이 많은 것 같아 이렇게 직접 글 올립니다"며 조심스럽게 운을 뗐다.

정준영은 "금일 보도된 내용에 제가 이번 사건에 동참하였거나 혹은 연루되어있다는 말을 들었을 때 정말 당황스럽고, 사실 여부를 떠나 이런 일에 연관되어 이름이 거론되었다는 사실에 다시 한 번 저를 돌아보게 되었습니다. 앞뒤 상황을 배제하고 짜깁기되어 보도된 내용은 전혀 사실이 아니며, 저는 이런 내용을 들었을 당시 그런 일들이 있다는 것도 인지하지 못했었습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제가 정말 무심코 반문했던 말에도 잘못이 있다고 생각하실 수 있습니다. 앞으로는 모든 언행을 좀더 신중히 하도록 하겠습니다"고 덧붙였다.

용준형은 오는 4월 군 입대를 앞둔 상태다.


다음은 용준형 심경글 전문

안녕하세요 용준형입니다

저조차도 혼란스러운데 저때문에 걱정 혹은 분노하신 분들이 많은 것 같아 이렇게 직접 글 올립니다 금일 보도된 내용에 제가 이번 사건에 동참하였거나 혹은 연루되어있다는 말을 들었을때 정말 당황스럽고, 사실 여부를 떠나 이런 일에 연관되어 이름이 거론되었다는 사실에 다시 한번 저를 돌아보게 되었습니다. 앞뒤 상황을 배제하고 짜깁기되어 보도된 내용은 전혀 사실이 아니며, 저는 이런 내용을 들었을 당시 그런 일들이 있다는 것도 인지하지 못했었습니다.

제가 정말 무심코 반문했던 말에도 잘못이 있다고 생각하실 수 있습니다. 앞으로는 모든 언행을 좀더 신중히 하도록 하겠습니다.

용준형 올림

psyon@mk.co.kr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브런치 연예
인기 포토
오늘의 화제
좌쪽이동 우측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