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투데이

  • 뉴스
  • 스포츠
  • 오피니언
  • 포토
  • 게임
속보
이전 정지 다음
3월 20일 수 서울 9.9℃흐림
pre stop next

뉴스 > 종합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사람이 좋다’ 김미화, 유산 고백 “쓰리랑 부부 시절 첫째 잃어...“
기사입력 2019.03.13 11:37:48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기사 나도한마디

본문이미지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차윤주 인턴기자]

개그우먼 김미화가 유산의 아픔을 고백했다.

지난 12일 방송된 MBC ‘휴먼다큐 사람이 좋다’의 주인공은 개그우먼 출신 방송인 김미화. 이날 김미화는 과거 유산했던 아픈 사연을 공개했다.

김미화는 “’쓰리랑 부부’로 최정상일 때 아이를 가졌다. 녹화를 안 할 수 없는 상황이라 하다가 6개월 된 아이를 잃었다”고 말했다.
이어 김미화는 “’쓰리랑 부부’에서 밧줄 타고 뛰어내리기도 했다. 둘째는 낳기 전까지 하혈해 불안감이 매우 컸다. 친정엄마가 누워서 대소변을 다 받아내시고 고생을 많이 하셨다”며 아픈 기억을 떠올렸다.

김미화는 KBS 코미디 프로그램 '쇼 비디오 쟈키'의 '쓰리랑 부부' 코너에서 김한국과 함께 호흡을 맞춰 큰 인기를 끌었다.

이후 홍서범의 소개로 2007년 윤승호 교수와 재혼, 네 아이의 엄마가 됐다. 김미화는 “만약 저 남자와 결혼하면 아이들 걱정 없겠다.
따뜻한 사람이라 느꼈다”고 재혼을 결심한 계기를 전했다.

누리꾼들은 “힘내세요. 응원합니다”,”김미화 씨 고생 많으셨어요”,”화목한 가정이 느껴진다. 훈훈해요”등 응원하는 반응을 보였다.

한편, MBC ‘휴먼다큐 사람이 좋다’는 매주 화요일 오후 8시 55분에 방송된다.

사진| MBC ‘휴먼다큐 사람이 좋다’ 화면 캡처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브런치 연예
인기 포토
오늘의 화제
좌쪽이동 우측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