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투데이

  • 뉴스
  • 스포츠
  • 오피니언
  • 포토
  • 게임
속보
이전 정지 다음
3월 25일 월 서울 11.1℃흐림
pre stop next

뉴스 > 종합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영화의전당, 부산영화제와 통합 앞두고 노조 설립
기사입력 2019.03.14 08:50:40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기사 나도한마디

본문이미지

사진 I 연합뉴스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한현정 기자]

영화의전당이 부산국제영화제(BIFF)와 통합을 앞두고 노조에 가입했다.

14일 영화의전당에 따르면 노조는 지난달 11일 노조 설립을 완료하고 민주노총 공공운수노조에 가입했다. 티케팅(매표) 등 공모직 직원을 제외한 직원 96명 중 59명이 노조에 참가했다.

지난 8일에는 문화사업팀 박상수 과장을 위원장으로 선출, BIFF와 통합을 앞두고 구조조정이 발생할 가능성 등에 대비하는 것으로 분석된다.

노조 관계자는 "BIFF와의 통합뿐만 아니라 전반적인 직원 복지와 인사, 처우 개선을 위해 힘을 합칠 필요가 있다는 공감대가 형성됐다"고 전했다.

부산시는 올해 영화의전당, BIFF와의 협의를 거쳐 이르면 내년께 통합을 추진 중이다.

kiki2022@mk.co.kr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브런치 연예
인기 포토
오늘의 화제
좌쪽이동 우측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