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투데이

  • 뉴스
  • 스포츠
  • 오피니언
  • 포토
  • 게임
속보
이전 정지 다음
3월 20일 수 서울 8.5℃흐림
pre stop next

뉴스 > 종합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신동미, ’왜그래 풍상씨’ 종영 소감 아쉬움 ”나의 분실이…”
기사입력 2019.03.14 13:53:29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기사 나도한마디

본문이미지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차윤주 인턴기자]

배우 신동미가 ‘왜그래 풍상씨’에 대한 아쉬움을 표현했다.

신동미는 지난 1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보고 싶을 거예요 나의 분실이... '왜그래 풍상씨'. 진형욱 감독님. 유준상. 오늘도 본방사수. 흑흑흑 마지막인가봉가”라는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신동미가 KBS 수목드라마 ‘왜그래 풍상씨’ 촬영장에서 배우 유준상, 진형욱 감독과 함께 카메라를 보고 손가락 하트 포즈를 취해 다정한 현장 분위기를 보여줬다.

사진을 본 누리꾼들은 “본방사수 합니다. 손수건 준비 완료”, “ 풍상씨 너무 슬퍼요”,” 대박 연기”, ”고생하셨어요”, ”이제 수목 밤에는 뭘 보나”, ”벌써 마지막회라니 너무 아쉽네요”와 같이 아쉬워하는 반응을 보였다.

한편, ‘왜그래 풍상씨’는 오늘 14일 오후 10시에 마지막회를 방송한다.

yoonj911@mkinternet.com

사진| 신동미SNS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브런치 연예
인기 포토
오늘의 화제
좌쪽이동 우측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