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투데이

  • 뉴스
  • 스포츠
  • 오피니언
  • 포토
  • 게임
속보
이전 정지 다음
3월 26일 화 서울 17.0℃흐림
pre stop next

뉴스 > 종합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정법’ 돈스파이크, 자존심 건 낚시 재도전...결과는?
기사입력 2019.03.14 15:53:02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기사 나도한마디

본문이미지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이다겸 기자]

‘정글의 법칙 in 채텀’에서 돈스파이크의 낚시 도전기가 펼쳐진다.

오는 16일 방송되는 SBS 예능프로그램 ‘정글의 법칙 in 채텀’에서는 돈스파이크와 김인권이 하라케케 줄기로 만든 낚싯대를 들고 낚시에 도전하는 모습이 그려진다.

제작진에 따르면 두 사람은 낚싯바늘 없이 물고기를 잡을 수 있을지에 대한 의구심을 가진 채 낚시를 시작했다고. 특히, 지난 인도양 편에서 넘치는 자부심으로 낚시에 도전했지만 0마리의 굴욕을 맛봤던 돈스파이크는 유독 성공에 대한 의지를 강하게 불태웠다.

낚시를 시작한 지 얼마 되지 않아 찾아온 입질에 두 사람은 기대감에 잔뜩 부풀었다.
하지만 그것도 잠시, 곧 하염없는 기다림이 시작됐다.
설상가상, 매서운 바람을 맞으며 오랜 시간 바닷물에 발을 담그고 있던 탓에 체력마저 떨어지고 말았다.

결국 아쉬운 마음을 뒤로한 채 포기하고 돌아가려는 그 순간 돈스파이크의 낚싯대가 요동치기 시작했다. 과연 그는 꿈에 그리던 첫 정글 낚시에 성공할 수 있을까. 궁금증이 높아지고 있다.

한편 자존심을 건 돈스파이크의 낚시 도전기는 오는 16일 오후 9시 ‘정글의 법칙 in 채텀’에서 확인할 수 있다.

trdk0114@mk.co.kr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브런치 연예
인기 포토
오늘의 화제
좌쪽이동 우측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