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투데이

  • 뉴스
  • 스포츠
  • 오피니언
  • 포토
  • 게임
속보
이전 정지 다음
3월 20일 수 서울 10.7℃흐림
pre stop next

뉴스 > 종합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자백‘ 이준호 “‘반건조 오징어‘ 같은 담백하면서도 건조한 연기할 것“
기사입력 2019.03.15 15:39:38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기사 나도한마디

본문이미지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신영은 기자]

그룹 2PM 멤버이자 배우인 이준호가 '자백' 출연 소감을 밝혔다.

15일 오후 서울 강남구 임피리얼팰리스호텔에서 tvN 새 토일드라마 '자백'(극본 임희철, 연출 김철규 윤현기)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준호, 유재명, 신현빈, 남기애, 김철규 감독이 참석했다.

이준호는 사형수 아버지를 구하기 위해 변호사가 된 최도현 역을 맡았다.
이날 이준호는 "이번 작품 선택한 계기는 대본을 받아봤을 때 느낌이 좋았기 때문이다. 사실 굉장히 어렵겠다는 생각을 했고, 제가 할 거라는 생각을 안하고 대본을 봤다. 어느 순간 정신을 차려보니 제가 이 작품을 하고 있더라. 그만큼 매료됐다고 볼 수 있다.
앞으로 작품을 어떻게 풀어나갈지에 대한 고민은 아직까지도 하고 있다"고 출연 이유를 밝혔다.

이어 "최근 몸을 만들기 위해 반건조 오징어를 먹고 있다"면서 "반건조 오징어 같은 너무 탱탱하지도 않고 너무 딱딱하지 않게 연기하려고 한다"고 덧붙였다.

'자백'은 한번 판결이 확정된 사건은 다시 다룰 수 없는 일사부재리의 원칙, 그 법의 테두리에 가려진 진실을 쫓는 자들을 그린 법정수사물이다.

tvN 새 토일드라마 '자백'은 '로맨스는 별책부록' 후속으로 오는 23일 토요일 첫 방송된다.

shinye@mk.co.kr

사진ㅣ유용석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브런치 연예
인기 포토
오늘의 화제
좌쪽이동 우측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