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투데이

  • 뉴스
  • 스포츠
  • 오피니언
  • 포토
  • 게임
속보
이전 정지 다음
4월 24일 수 서울 24.0℃흐림
pre stop next

뉴스 > 종합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호구의 연애‘ 채지안-김민규, 핑크빛 기류 “지키고 싶어“
기사입력 2019.04.08 07:55:30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기사 나도한마디

본문이미지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김소연 기자]

'호구의 연애’가 제주도 두 번째 여행에서 설레는 '썸'을 보여줬다.

지난 7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신호구의 연애에서는 첫 여행을 떠날 때의 어색함과는 달리 두 번째 여행을 시작한 동호회원들의 설레는 케미가 폭발했다.

이 날 단연 돋보인 회원은 채지안-김민규 커플이었다. ‘폐가 체험’을 앞두고 김민규는 “저는 겁이 없기 때문에 겁 많은 지안씨를 지키고 싶습니다”라며 보는 이들의 마음을 ‘심쿵’하게 했다.
‘폐가 체험’이 시작되자마자 채지안은 연신 소리를 지르며 눈물까지 보였고, 이에 김민규는 손을 잡고 뒤로 숨겨주며 감싸주는 상남자의 모습을 보여 시청자들의 입꼬리를 한껏 올라가게 만들었다.

‘폐가 체험’이 끝난 후에 김민규는 채지안을 바라보며 귀여워서 견디지 못하겠다는 듯 웃음을 감추지 못했고, 실제로 “귀여워서 그런다”고 말해 설렘 지수를 한층 높였다.


‘호구의 연애’ 방송 후 시청자들은 ‘여행을 떠나고 싶다’, ‘여행 동호회에 가입하고 싶다’, ‘회원들의 케미에 심장이 간질간질하다’는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특히 워라밸을 중시하는 20·30 직장인들에게 ‘호구의 연애’는 특별한 시간을 보낼 수 있는 ‘여행 동호회’에 대한 관심을 불러일으켰다.

‘호구의 연애’ 제작진은 “앞으로 ‘신나는 로맨스-호구의 연애’에서는 향수를 일으키는 추억의 아이템들이 계속해서 새로운 해석과 함께 등장할 예정”이라며 “2049시청자들의 마음을 더욱 움직일 수 있길 기대해본다”고 밝혔다.

20대의 김민규부터 30대의 동우·양세찬, 30대 후반의 허경환·박성광까지 그야말로 2049세대의 핵심을 이루는 출연자들의 솔직한 모습이 주목되고 있는 가운데 추억에 재미를 더한 새로움으로 시청자들에게 설렘을 안겨줄 ‘호구의 연애’는 매주 일요일 오후 9시 5분 MBC에서 방송된다.

ksy70111@mkinternet.com

사진제공| MBC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브런치 연예
인기 포토
오늘의 화제
좌쪽이동 우측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