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투데이

  • 뉴스
  • 스포츠
  • 오피니언
  • 포토
  • 게임
속보
이전 정지 다음
4월 24일 수 서울 18.3℃흐림
pre stop next

뉴스 > 종합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MK이슈] ‘극단원 성추행’ 이윤택, 오늘(9일) 항소심 선고 공판
기사입력 2019.04.09 07:01:02 | 최종수정 2019.04.09 07:35:05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기사 나도한마디

본문이미지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이다겸 기자]

극단 단원을 추행한 혐의로 기소된 이윤택(67) 전 연희단거리패 예술감독의 항소심 선고 공판이 오늘(9일) 열린다.

이날 서울고등법원에서는 형사9부(한규현 부장판사)의 심리로 유사강간치상 등의 혐의로 기소된 이윤택에 대한 항소심 선고 공판을 연다.

이윤택은 극단 연희단거리패 예술감독을 맡고 있던 1999년부터 2016년 6월까지 여성 단원을 상대로 상습 성폭력을 저지른 혐의를 받고 있다. 현재까지 성추행 및 성폭력을 당했다고 나선 피해자들은 20여 명에 달한다.
지난 달 26일 열린 항소심 결심 공판에서 재판부는 2014년 3월 밀양 연극촌에서 극단원 A씨에 유사성행위를 시킨 유사강간치상 혐의를 병합해 마무리했다.
1심에서 징역 7년을 구형했던 검찰은 추가 기소 혐의와 병합해 징역 8년을 구형했다.

이윤택은 최후 진술에서 "모든 일이 연극을 하다가 생긴 불찰"이라며 "제가 지은 죄에 대해 응당 대가를 받겠다"고 말했다. 이윤택의 변호인은 "연극인들에 의해 용인돼 왔다고 생각할 여지도 충분히 있다"며 선처를 부탁했다.

한편 지난 1심 재판부는 극단원에 성폭력을 저지른 이윤택에 대해 징역 6년을 선고했으나, 양 측이 모두 항소했다.

trdk0114@mk.co.kr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브런치 연예
인기 포토
오늘의 화제
좌쪽이동 우측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