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투데이

  • 뉴스
  • 스포츠
  • 오피니언
  • 포토
  • 게임
속보
이전 정지 다음
4월 24일 수 서울 19.3℃흐림
pre stop next

뉴스 > 종합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더 뱅커‘ 유동근X서이숙, 행장실 독대…정체불명 쪽지 내용은?
기사입력 2019.04.09 15:48:52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기사 나도한마디

본문이미지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김소연 기자]

'더 뱅커' 유동근과 서이숙의 행장실 독대 현장이 시선을 끈다.

MBC 수목 드라마 '더 뱅커'(극본 서은정, 오혜란, 배상욱 / 연출 이재진 / 기획 MBC / 제작 래몽래인) 측은 9일 은행장 강삼도(유동근 분, 이하 강행장)과 전무 도정자(서이숙 분, 이하 도전무)의 비밀스런 독대 현장이 담긴 스틸을 공개했다.

'더 뱅커'는 대한은행 대기발령 1순위 지점장 노대호(김상중 분)가 뜻밖에 본점의 감사로 승진해 '능력치 만렙' 감사실 요원들과 함께 조직의 부정부패 사건들을 파헤치는 금융 오피스 수사극.

공개된 사진 속에는 강행장이 도전무에게 신뢰 가득한 눈빛을 주면서, 김실장(김영필 분)에게 흰 쪽지를 받고 있는 모습이 담겨 있다. 이어 도전무도 강행장을 향해 존경의 눈빛을 보내며 쪽지를 전달 받고 있는 모습이 포착돼 두 사람 사이에 흐르는 묘한 긴장감을 전해준다.
강행장이 준 정체불명의 쪽지를 뚫어져라 보고 있는 도전무와 그 모습을 의뭉스럽게 지켜보는 강행장의 모습에서 과연 그가 또 어떤 빅픽처를 그리고 있는 것일지 기대를 끌어올린다.


앞서 강행장은 자신의 권력을 지키기 위해 반대파인 부행장 육관식(안내상 분, 이하 육부행장)을 자신의 지위를 활용해 이용하고 이내 냉정하게 내친 무서운 인물. 그가 대표적인 ‘강행장 라인’인 도전무와 손을 잡고 본격적인 권력 구도 재편에 나설지 관심이 집중된다. 강행장으로부터 쪽지를 받은 도전무의 야망 가득한 표정은 그녀를 중심으로 새로운 변화가 일 것을 예상하게 만든다.

'더 뱅커' 측은 "강행장과 육부행장의 권력 전쟁이 강행장의 승리로 마무리되면서 또다시 새로운 권력구도가 만들어질 예정"이라며 “반대파가 아닌 자신의 라인에 선 도전무를 통해 강행장이 어떤 힘을 휘두를지 관심을 갖고 지켜봐 주시길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김상중을 비롯해 채시라, 유동근이 이끄는 금융 오피스 수사극 '더 뱅커'는 오는 10일 수요일 오후 10시 방송된다.

ksy70111@mkinternet.com

사진제공| MBC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브런치 연예
인기 포토
오늘의 화제
좌쪽이동 우측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