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투데이

  • 뉴스
  • 스포츠
  • 오피니언
  • 포토
  • 게임
속보
이전 정지 다음
4월 20일 토 서울 12.5℃흐림
pre stop next

뉴스 > 종합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아이유, 강원산불 1억 기부→수상한 기부 황당 의혹→어린이재단 반박·해명 [MK이슈]
기사입력 2019.04.10 08:56:18 | 최종수정 2019.04.10 11:17:30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기사 나도한마디

본문이미지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박세연 기자]

가수 아이유가 강원 산불 피해 구호를 위해 1억 원을 기부하고도 욕 먹는 황당한 상황에 봉착했다. 이에 아이유가 기부한 단체가 직접 나서 사실관계를 바로잡았다.

아이유는 지난 5일 강원 산불 피해 주민들을 위해 써달라며 초록우산어린이재단에 1억 원을 기부했다. 아이유는 해당 재단을 통해 저소득층 및 조손가정 어린이와 학생들을 위해 써달라며 꾸준히 기부를 펼쳐왔던 바.

하지만 한 누리꾼이 온라인 커뮤니티에 '아이유의 수상한 기부'라는 제목의 글을 게재하며 어린이재단에 기부한 것이 잘못됐다고 주장했다.
이 누리꾼은 "산불피해 지역 자체가 산골이라 초등학교도 아예 없고, 농사짓는 노인들, 전원주택 짓고 사는 은퇴자뿐이다. 뉴스봐도 노인들만 나와서 울고 있다”면서 강원 산불 피해 복구를 위해 어린이 관련 재단에 기부한 것은 잘못됐다"고 주장했다. 또 아이유가 과거에도 이 어린이 단체를 선택해 기부한 적이 있다면서 "수상하다"는 맹목적인 주장을 이어갔다.

이에 초록우산어린이재단은 "재단에서는 먼저 후원자님의 순수한 기부의 뜻이 왜곡되는 것에 대한 우려가 앞서 다음과 같이 사실을 확인하여 말씀드리고자 한다"며 장문의 반박 댓글을 게재했다.

이에 따르면 산불 발생 지역에 재단 지원 아동의 가정 중 4가정이 이번 화재로 주거지가 전소됐다. 재단은 “나머지 다수의 가정들도 추가 피해를 우려해 긴급 대피소로 피난한 상황”이라고 설명했다.

재단은 “이미 많은 언론을 통해서도 알려진 것처럼 가수 아이유씨는 초록우산 어린이재단 후원자이기도 하지만, 재단에만 후원하고 있는 것은 아니다. 본인의 모교인 동덕여고 발전기금 지원, 서울시 농아지원센터 기부, 승일희망재단 후원 등 평소에도 다양한 NGO를 통해 후원하며 사회에 나눔의 가치를 전하고 있는 것으로 알고 있다”고 덧붙였다.

이어 “갑작스러운 피해로 마음의 상처를 입은 아동과 가정에 따뜻한 선의를 표한 가수 아이유 씨를 비롯해 여전히 많은 후원자님들께서 강원산불 피해 아동을 돕기 위해 재단의 후원에 동참하고 계시다”면서 “개인의 허위사실과 확인되지 않은 정보 등이 커뮤니티와 SNS를 통해 확산되는 것은 사실여부와 관계없이 기부에 대한 불신감, 기부문화 축소로 이어지기도 하고, 결과적으로 도움이 필요한 아이들에게 제때 도움을 줄 수 없는 안타까운 상황을 만들어 내기도 한다”고 안타까워했다.

끝으로 “이번 강원산불 피해로 힘든 시간을 보내고 있는 아이들이 조금이나마 어려운 상황을 극복해 나갈 수 있도록 많은 분들의 응원과 격려 부탁드린다”고 했다.

본문이미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브런치 연예
인기 포토
오늘의 화제
좌쪽이동 우측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