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투데이

  • 뉴스
  • 스포츠
  • 오피니언
  • 포토
  • 게임
속보
이전 정지 다음
4월 23일 화 서울 25.3℃흐림
pre stop next

뉴스 > 종합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속보] 박유천 “결코 마약하지 않았다. 황하나 지목에 오해 무서웠다“
기사입력 2019.04.10 18:04:05 | 최종수정 2019.04.10 18:10:49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기사 나도한마디

본문이미지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이다겸 기자]

박유천이 황하나 마약 연예인 의혹과 관련해 10일 오후 기자회견을 갖고 혐의를 부인했다. 박유천은 "저는 결코 마약을 하지 않았다"며 "보도를 통해 황하나가 마약 수사에서 연예인을 지목했고, 약을 권유했다는 오해받을 수 있다는 생각에 무서웠다. 나는 마약을 하지 않았는데, 마약을 하는 사람이 되는 것인가 생각했다"고 말했다.

이어 "하지만 저는 결단코 마약을 하지 않았기 때문에 수사기관에서 조사를 받더라도 제가 직접 말씀을 드려야 겠다 생각했다"고 기자회견을 자청한 이유를 밝혔다.

trdk0114@mk.co.kr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브런치 연예
인기 포토
오늘의 화제
좌쪽이동 우측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