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투데이

  • 뉴스
  • 스포츠
  • 오피니언
  • 포토
  • 게임
속보
이전 정지 다음
4월 24일 수 서울 18.3℃흐림
pre stop next

뉴스 > 종합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임시정부 100주년…‘기억록‘, 오늘(11일) 60분 특별 편성
기사입력 2019.04.11 10:10:28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기사 나도한마디

본문이미지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김소연 기자]

'1919-2019, 기억·록'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을 맞아 60분 특별 편성된다.

오늘(11일)은 지난 1919년 4월 11일 중국 상하이에서 대한민국 임시정부가 수립된지 100주년을 맞는 날이다. 이에 MBC ‘1919-2019, 기억록’에서 ‘특별편’을 선보인다.

‘1919-2019, 기억록’은 지난 1월부터 지금까지 24명의 셀럽이 출연하여 일제강점기 이후 조국의 독립과 민주주의를 위해 헌신한 독립운동가들을 다양한 형식과 포맷으로 방송해 왔다.
오늘 방송될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 특집 기억록’은 지금까지 방송한 24편의 방송을 60분 분량으로 재구성하였다. 특히 4월 11일 100주년 임정수립 기념식 중계방송 직전에 방송되어, 그 의미를 더했다.


그동안 ‘기억록’에서는 피겨여왕 김연아를 시작으로 배우 이순재, 성동일, 이제훈, 신하균, 최원영, 신혜선, 김향기, 손현주, 김현주, 오연서, 정재영, 이하나, 김보라, 송지효, 조진웅과 모델 장윤주, 한현민, 뮤지컬 배우 손준호, 김소현, 가수 알리, 국악인 손소희, 래퍼 비와이 등 다양한 분야의 샐럽들이 출연하여 지난 100년의 역사를 기억하여 기록해 왔다. 기억록은 방송통신심의위원회 이달의 프로그램 최우수상과 한국PD연합회 좋은 프로그램상을 수상했으며, 최근에는 한국방송통신전파진흥원의 제작지원 우수 프로그램으로 선정되기도 하였다.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 특집 기억록’은 오늘(11일) 저녁 6시 15분부터 60분간 방송되며, 매주 새로운 프로그램을 선보이는 3분 캠페인 다큐도 계속된다. 이번 주는 배우 조진웅과 최원영이 김구와 조소앙을 소개하는 내용이 방송중이다.

ksy70111@mkinternet.com

사진제공| MBC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브런치 연예
인기 포토
오늘의 화제
좌쪽이동 우측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