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투데이

  • 뉴스
  • 스포츠
  • 오피니언
  • 포토
  • 게임
속보
이전 정지 다음
4월 24일 수 서울 19.3℃흐림
pre stop next

뉴스 > 종합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타이거JK 측 “척수염 재발, 경과 보고 추후 일정 논의“ (공식입장)
기사입력 2019.04.11 10:24:55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기사 나도한마디

본문이미지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박세연 기자]

래퍼 타이거JK의 척수염이 재발한 가운데 소속사 측이 "검사 결과를 보고 상황을 판단할 것"이라고 밝혔다.

타이거JK 소속사 필굿뮤직 관계자는 11일 매일경제 스타투데이에 "검사 결과 척수염 재발이 맞다"며 "검사 결과를 지켜보며 추후 일정을 논의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타이거JK는 이날 인스타그램을 통해 척수염 재발 소식을 알렸다. 그는 환자복을 입은 사진과 함께 "척수염 재발. 왼쪽 허벅지 마비, 소화기 장애. 다시 시작된 배틀"이라며 "지금부터는 긍정과 사랑만이 내 몸과 정신에 머물 수 있다.
그래도 랩쟁이로서 (척수염을) 턱수염과 운율을 맞출 수 있다"고 적었다.

척수염은 뇌와 말단 팔다리 신경을 연결하는 다리 역할을 하는 중추신경계인 척수의 백색질 또는 회색질에 염증이 생기는 병이다. 감염이나 염증, 종양 등에 의해 발생하는데 근력 약화, 마비, 보행장애, 감각 이상, 배변 배뇨 장애 등이 나타난다.

타이거JK는 앞서 지난 2006년 척수염 진단을 받고 오랜 시간 투병 끝에 활동을 재개했던 바 있다.

psyon@mk.co.kr

사진|타이거JK SNS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브런치 연예
인기 포토
오늘의 화제
좌쪽이동 우측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