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투데이

  • 뉴스
  • 스포츠
  • 오피니언
  • 포토
  • 게임
속보
이전 정지 다음
4월 25일 목 서울 17.7℃흐림
pre stop next

뉴스 > 종합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경찰, 승리 횡령 의혹 유리홀딩스·전원산업 압수수색
기사입력 2019.04.11 13:47:12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기사 나도한마디

본문이미지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양소영 기자]

빅뱅 전 멤버 승리의 횡령 의혹을 수사하는 경찰이 클럽 버닝썬 대주주인 전원산업 등을 압수수색하고 있다.

서울지방경찰청 지능범죄수사대는 11일 오전 전원산업과 유리홀딩스 사무실에 수사관들을 보내 법인자금 지출 내용 등 횡령 의혹과 관련된 자료를 확보하고 있다.

전원산업은 클럽 버닝썬을 운영해온 법인 버닝썬엔터테인먼트의 대주주이고, 유리홀딩스는 승리와 유인석 대표가 공동으로 설립한 투자회사로 알려졌다.

경찰은 전원산업과 유리홀딩스 측에 횡령액으로 의심되는 돈이 흘러간 정황을 확인해 전원산업 대표 최 모 씨와 승리, 유리홀딩스 유 모 대표를 횡령 혐의로 입건한 상태다.

횡령액은 수천만 원 규모로 알려졌다.

skyb1842@mk.co.kr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브런치 연예
인기 포토
오늘의 화제
좌쪽이동 우측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