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투데이

  • 뉴스
  • 스포츠
  • 오피니언
  • 포토
  • 게임
속보
이전 정지 다음
4월 23일 화 서울 18.2℃흐림
pre stop next

뉴스 > 종합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메이비♥‘ 윤상현, 막둥이 품에 안고 잠든 ‘스윗대디‘
기사입력 2019.04.11 16:26:27 | 최종수정 2019.04.11 16:36:20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기사 나도한마디

본문이미지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유림 인턴기자]

배우 윤상현이 막내 아들을 품에 안고 잠든, 육아대디의 일상이 공개됐다.

윤상현의 아내인 작곡가 메이비는 1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나온이 낮잠 재우고 나왔더니 막둥이는 아빠랑 잠들었네"라며 "쌔근쌔근 숨소리만 들리는 예쁜 오후다"라는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윤상현이 막내 아들을 안고 잠이 들었다.
윤상현의 품에 쏙 안겨 눈을 비비는 아기의 모습이 귀엽다. 윤상현의 등 뒤로 반려견 코코루니도 함께 자고 있는 모습이 포착돼 웃음을 자아낸다.

팬들은 "힐링 가족이에요", "예뻐요~", "언니(메이비)에게도 쪽잠시간이 있었으면 좋을텐데", "애들도 너무 예쁘고 귀여워요", "흐뭇한 광경이네요", "참 달콤하죠", "셋째는 힘든만큼 행복으로 돌아오는 것 같아요", "항상 응원해요"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한편 메이비, 윤상현 부부는 SBS 예능프로그램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에 출연해 알콩달콩한 다둥이 육아 일상을 공개하고 있다.

mkpress@mkinternet.com

사진| 메이비 SNS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브런치 연예
인기 포토
오늘의 화제
좌쪽이동 우측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