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투데이

  • 뉴스
  • 스포츠
  • 오피니언
  • 포토
  • 게임
속보
이전 정지 다음
4월 25일 목 서울 14.7℃흐림
pre stop next

뉴스 > 종합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어벤져스’ 내한…브리 라슨, 광장시장서 호떡 먹방 vs 제레미 레너 경복궁 투어
기사입력 2019.04.13 15:34:46 | 최종수정 2019.04.13 18:38:40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기사 나도한마디

본문이미지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진향희 기자]

‘어벤져스: 엔드게임’ 브리 라슨과 제레미 레너가 영화 홍보차 내한해 한국 투어에 나섰다.

‘어벤져스’ 시리즈의 ‘캡틴 마블’ 브리 라슨과 ‘호크아이’ 제레미 레너는 13일 새벽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입국했다. 두 사람에겐 첫 내한이다. 이들은 공식행사에 앞서 자유로운 관광에 돌입했다.
본문이미지
브리 라슨은 광장시장에서 포착됐다. 편안한 옷차림의 그는 종이컵에 꽂은 호떡을 맛있게 먹는 모습으로 눈길을 끌었다. 제레미 레너는 경복궁으로 향한 후 직접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인증 사진을 올리기도 했다. 앞서 그는 “뜨겁게 환대해준 한국 팬들에게 정말 감사하다”고 내한 소감도 남겼다.

로버트 다우니 주니어도 오늘(13일) 내한한다. 이날 저녁 김포국제공항을 통해 전용기를 타고 입국할 예정이다.

세 배우와 안소니 루소&조 루소 감독과 트린 트랜 프로듀서, 케빈 파이기 마블 스튜디오 대표는 15일 오전 서울 광화문 포시즌스 호텔에서 기자간담회를 연다. 이어 같은 날 오후 7시 30분에는 장충체육관에서 열리는 아시아 팬이벤트를 통해 팬들도 만난다.

‘어벤져스: 엔드게임’은 인피니티 워 이후, 지구의 마지막 희망을 위해 살아남은 어벤져스 조합과 빌런 타노스의 최강 전투를 그린 영화로 24일 개봉한다.

happy@mk.co.kr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브런치 연예
인기 포토
오늘의 화제
좌쪽이동 우측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