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투데이

  • 뉴스
  • 스포츠
  • 오피니언
  • 포토
  • 게임
속보
이전 정지 다음
4월 22일 월 서울 13.0℃흐림
pre stop next

뉴스 > 종합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최강희, 신생 기획사 ‘길’과 전속계약…의리 보여줬다
기사입력 2019.04.15 08:39:15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기사 나도한마디

본문이미지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진향희 기자]

배우 최강희가 신생 기획사 매니지먼트 길과 전속계약을 맺으며 오랜 매니저와의 의리를 드러냈다.

매니지먼트 길은 15일 “최강희가 매니지먼트 길과 전속계약을 체결했다”며 “오랜 시간 함께하며 쌓아온 신뢰와 믿음을 바탕으로 최강희의 활동을 전폭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매니지먼트 길은 국내 내로라하는 배우들을 담당했던 조상희 대표가 이달 설립한 신생 매니지먼트사다. 배우의 길을 함께 만들고 걸어간다는 의미를 담았다.
지난 1월 전 소속사와 계약이 만료된 최강희는 여러 러브콜을 뒤로 하고 조상희 대표와의 의리를 선택했다.

최강희는 드라마 ‘신세대보고서 어른들은 몰라요’로 데뷔해 스타등용문인 ‘학교’ 시리즈로 대중에게 얼굴을 알렸다.
이후 드라마 ‘단팥빵’ ‘보스를 지켜라’ ‘달콤한 나의 도시’ 등을 통해 많은 사랑을 받았다. 영화 ‘여고괴담’과 ‘달콤 살벌한 연인’ ‘애자’ ‘쩨쩨한 로맨스’ 등 스크린에서도 자신만의 필모그래피를 쌓아왔다.

조상희 대표는 “여전히 보여드릴게 많은 내공 있는 배우 최강희와 함께 시작할 수 있어 매우 기쁘다”며 “최강희와의 합은 이미 검증한 만큼 배우로서 2막을 함께 설계하고 그려나갈 수 있도록 내실 있는 회사를 만들겠다”고 전했다.

최강희는 새 소속사에서 차기작을 검토 중이다.

happy@mk.co.kr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브런치 연예
인기 포토
오늘의 화제
좌쪽이동 우측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