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투데이

  • 뉴스
  • 스포츠
  • 오피니언
  • 포토
  • 게임
속보
이전 정지 다음
4월 20일 토 서울 12.5℃흐림
pre stop next

뉴스 > 종합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차지연 갑상선암, 누리꾼 “파워풀 보이스 무대서 다시 듣길“ 쾌유 기원
기사입력 2019.04.15 16:11:37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기사 나도한마디

본문이미지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차윤주 인턴기자]

배우 차지연이 갑상선암 진단으로 뮤지컬 ‘안나 카레니나’ 하차 소식을 알리자 누리꾼들의 응원이 이어졌다.

15일 차지연의 소속사 씨제스엔터테인먼트는 공식 인스타그램을 통해 “배우 차지연이 건강상의 이유로 뮤지컬 '안나 카레니나'에서 하차하게 되었다”며 “올해 초부터 몸 상태가 좋지 않아 건강관리에 힘을 쏟았는데, 지난주 병원 검진을 통해 1차적으로 갑상선암 진단을 받고 세부 조직 검사를 진행 중”이라고 밝혔다.

향후 차지연은 투병과 치료에만 전념할 예정으로 현재 공연 중인 뮤지컬 ‘호프’는 제작사와 논의하여 일정을 조율할 예정이며 뮤지컬 ‘안나 카레리나’에서는 하차했다.

씨제스엔터테인먼트는 “차지연을 기다려주신 많은 관객 분들께 죄송한 마음을 전한다”며 “하루빨리 배우가 무대에 돌아올 수 있도록 최선을 노력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누리꾼들은 “갑자기 갑상선암이라니. ‘안나 카레리나’ 캐스팅 변경 문자가 와서 무슨 일인가 했는데 너무 놀랐다.
완쾌해서 어서 무대에서 볼 수 있으면 좋겠다”, “빠른 쾌유 기원합니다”, “차지연 배우님 꼭 이겨내세요. 항상 응원할게요”, ”제 인생의 댄버스 부인인데. 빨리 건강해져서 돌아오세요”, “파워풀한 목소리의 노래를 다시 무대에서 들을 수 있길”, “완쾌하시길 바랍니다. 기다릴게요” 등 차지연의 쾌유를 빌었다.

한편 차지연은 지난 2006년 뮤지컬 ‘라이온 킹‘으로 데뷔해 다양한 뮤지컬 작품에서 활약했다. 지난달 씨제스 엔터테인먼트와 전속 계약을 체결했으며 뮤지컬 '호프'에 출연 중이다.

yoonj911@mkinternet.com

사진| 씨제스엔터테인먼트 SNS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브런치 연예
인기 포토
오늘의 화제
좌쪽이동 우측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