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투데이

  • 뉴스
  • 스포츠
  • 오피니언
  • 포토
  • 게임
속보
이전 정지 다음
4월 24일 수 서울 24.0℃흐림
pre stop next

뉴스 > 종합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사이코메트리 그녀석‘ 박진영·신예은·김다솜, 공식 공조 수사 착수했다
기사입력 2019.04.16 08:38:13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기사 나도한마디

본문이미지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신영은 기자]

‘사이코메트리 그녀석’에서 소름 돋는 진실의 단서가 밝혀졌다.

15일 방송된 tvN 월화드라마 ‘사이코메트리 그녀석’(극본 양진아, 연출 김병수) 11회에서는 박진영(GOT7, 이안 역), 신예은(윤재인 역)의 눈물어린 로맨스와 함께 퍼즐이 맞춰 질수록 섬뜩한 사건의 진실을 한층 스릴감 넘치게 그려내 호평을 이끌었다.

이날 납치된 윤재인(신예은 분)은 끔찍한 상황 속에서도 2005년 영성아파트 사건 때 자신에게 덮어주었던 아빠 윤태하(정석용 분)의 경비복을 가져간 사람이 의문의 남자(이승준 분)임을 기억해내 그를 진범으로 확신했다. 그 남자(이승준 분)는 강성모(김권 분)의 엄마 강은주(전미선 분)를 ‘내 여자’라고 지칭하는가 하면 소설 ‘어린왕자’를 소중하게 길들인 꽃을 누군가 꺾어가 버린 잔혹한 이야기로 치환해 의혹을 가중시켰다.
이안(박진영 분)은 체력이 한계에 다다를 정도로 온갖 곳을 사이코메트리 했고, 마침내 한 철문에서 윤재인이 남긴 애절한 목소리를 읽어내 구출작전에 성공했다. 병원에서 깨어난 윤재인은 이안에게 “네가 좋아, 이안”이라며 직진 고백을 감행, 한 차례 고비를 이겨내며 더 애틋해진 두 사람의 로맨스는 시청자들의 마음을 깊숙이 파고들었다.

그런가 하면 은지수(김다솜 분)는 강은주가 자살시도를 했던 흔적을 발견하며 더욱 혼란에 빠졌다. 그녀는 이안, 윤재인에게 2005년 영성아파트 사건, 2016년 한민요양병원사건, 김갑용 살인사건 자료를 넘기며 본격 공조에 착수, 강은주와 강성모의 과거에서 잦은 주소지 이전과 9년이 늦은 강성모의 출생 신고, 텅 빈 배우자 기록까지 미심쩍은 단서들을 짚어냈다.

이어 가장 최초의 주소지로 향한 세 사람은 비어있는 폐 철공소를 발견했다. 윤재인은 노련한 추리력으로 수상한 발자국을 발견했고 이안의 사이코메트리를 통해 이곳을 다녀간 강성모의 흔적을 봤다. 이어 지하실로 향하는 수상한 통로를 발견, 문을 열던 이안은 “성모야, 도망쳐! 도망쳐!! 뛰어!”라는 강은주의 절박한 음성과 함께 뛰쳐나가는 어린 강성모의 모습을 읽어내 보는 이들의 등줄기를 오싹하게 만들었다.

동시에 의문의 남자(이승준 분)의 지문이 등록된 미해결 사건을 찾았다며 은지수에게 전화한 홍박사(사강 분)가 “무려 9년 동안이나 한 여자와 아이를 지하실에 감금했던 사건이야”라는 충격적인 말을 꺼내 시청자들에게 닭살이 돋을 만큼 소름 끼치는 엔딩을 선사했다.


한편, 어린 시절부터 알고지낸 신부님을 만난 강성모는 “진실이 밝혀지는 건 시간문제겠죠. 그 놈이 누구인지”라며 의미심장한 말을 남겼다. 자신을 도우려는 사람들을 다치게 하고 싶지 않다는 그의 눈빛에 보인 심연은 더욱 물음표를 새겨 과연 그의 계획이 무엇일지 앞으로의 전개에 이목을 집중시켰다.

각종 커뮤니티와 SNS 등에서는 ‘역대급 짠내와 역대급 달달씬’, ‘병원 키스에서 눈빛 미쳤다’, ‘마지막에 이안이 어린 강성모 기억 읽어낸 사이코메트리 연출 진짜 놀람!!’, ’단짠 최고였음‘, ’이렇게 전개될 줄 상상도 못했다‘, ’강성모랑 강은주가 9년동안 감금당했다니 진짜 엔딩 충격적‘, ’로코랑 장르물 둘 다 대박이었던 회차‘ 등 탄탄한 로맨스릴러와 심장이 쫄깃한 엔딩에 뜨거운 반응이 이어졌다.

박진영, 신예은, 김다솜이 찾아낸 김권의 과거사는 오늘(16일) 밤 9시 30분 방송되는 tvN 월화드라마 ‘사이코메트리 그녀석’ 12회에서 밝혀진다.

shinye@mk.co.kr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브런치 연예
인기 포토
오늘의 화제
좌쪽이동 우측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