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투데이

  • 뉴스
  • 스포츠
  • 오피니언
  • 포토
  • 게임
속보
이전 정지 다음
4월 25일 목 서울 14.7℃흐림
pre stop next

뉴스 > 종합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현지에서 먹힐까3‘ 에릭 “이연복 셰프 왼팔 되고 싶었는데, 수셰프는 허경환“
기사입력 2019.04.16 15:41:35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기사 나도한마디

본문이미지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신영은 기자]

신화 에릭(본명 문정혁)이 '현지에서 먹힐까? 미국편' 출연 소감을 밝혔다.

16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 켄싱턴 호텔에서 tvN 새 예능프로그램 '현지에서 먹힐까? 미국편'(연출 이우형)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연복, 에릭, 이민우, 허경환, 존박, 이우형PD가 참석했다.

tvN '삼시세끼'에서 요리 실력을 선보이며 '에셰프'라는 별명을 얻은 에릭은 "이런 프로그램을 보면 한 두 명 구멍이 있기 마련인데, 그런 멤버가 없었다"면서 "허경환에게 구멍을 기대했는데 일을 생각보다 잘하더라. 이연복 셰프님의 왼팔이 되고자 들어왔는데, 수셰프 자리는 역시 허경환이다.
모두가 자기 자리에서 100% 다 해줘서 일이 바쁘고 힘들면서도 재미있게 했다"고 말했다.

'현지에서 먹힐까?'는 각 나라 음식에 일가견이 있는 셰프가 현지에서 푸드트럭을 운영하는 프로그램. 지난해 3월 태국편에는 홍석천과 가수 이민우, 배우 여진구가, 9월 방송된 중국편에는 이연복 셰프, 배우 김강우, 허은수, 개그맨 허경환이 출연했다.

'현지에서 먹힐까?' 미국편에서는 '미국에서 짜장면 팔기'는 물론 '켄터키의 나라에 양념치킨 팔기', '핫도그의 나라에 K 핫도그 팔기' 등 재미난 콘셉트들로 미국인의 입맛을 저격할 예정이다.


앞서 '현지에서 먹힐까? 미국편'을 미국 현지에서 촬영 중이던 정준영이 여성과의 성관계 영상을 몰래 촬영하고 단체대화방에 공유한 의혹을 받으며 급거 귀국했다. 정준영은 '현지에서 먹힐까? 미국편'에서 하차했으며, 제작진은 출연한 모든 방송 분량을 편집한다. 정준영은 결국 성관계 불법 동영상 촬영·유포 혐의로 구속됐다.

tvN '현지에서 먹힐까?' 미국편은 오는 18일 목요일 밤 11시에 첫 방송한다.

shinye@mk.co.kr

사진ㅣ유용석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브런치 연예
인기 포토
오늘의 화제
좌쪽이동 우측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