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투데이

  • 뉴스
  • 스포츠
  • 오피니언
  • 포토
  • 게임
속보
이전 정지 다음
4월 22일 월 서울 13.0℃흐림
pre stop next

뉴스 > 종합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홍진영 조승우 이상형, 과거 발언 재조명 “조승우 나랑 잘 맞겠다. 너~어~“
기사입력 2019.04.17 14:05:57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기사 나도한마디

본문이미지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유림 인턴기자]

가수 홍진영이 배우 조승우를 이상형으로 꼽으며 예전 호감 발언이 재조명 됐다.

17일 방송된 SBS 파워FM '김영철의 파워FM'의 '홍진영의 인싸 교실' 코너에서 홍진영은 이상형을 고백했다.

이날 DJ 김영철이 이상형에 관해 묻자 홍진영은 조승우를 꼽으며 "되게 선하게 생겼다. 쌍커풀 없는 눈이 좋다"고 고백했다.
홍진영의 이상형 발언은 삽시간에 화제가 돼 포털사이트 실시간 검색어까지 이어졌다. 김종국과의 핑크빛 '썸'에 대한 관심이 모아진 뒤라 이상형 조승우에 뜨거운 관심이 쏠렸다.

본문이미지
홍진영은 지난 2016년 6월 채널A 예능프로그램 '풍문으로 들었쇼' 출연 당시 조승우를 언급한 바 있다.

당시 홍진영은 "조승우가 애교가 그렇게 많으시다면서. 나랑 정말 잘 맞겠다"라며 "조승우 너~어~"라고 말하며 사랑의 총알을 날렸다.

조승우의 숨겨진 가족사를 주제로 얘기를 나누던 중 홍진영은 "조승우는 누나 조서연과 함께 뮤지컬 '렌트' 공연도 같이 했다"고 알려 관심을 드러냈다.

이에 방송인 이상민이 "뮤지컬도 꽤 많이 아나 보다"라고 말하자 홍진영은 "나는 20살 때 연극도 했고 뮤지컬도 했다"며 "조승우 진짜 팬이다"라고 답하며 조승우를 향한 팬심을 드러냈다.

그러자 이상민이 "(조승우의) 엄청난 팬인가 보다 진짜"라며 놀라워했고, 홍진영은 조승우를 향해 손가락 하트를 보내 스튜디오를 핑크빛으로 물들였다.

한편 홍진영은 최근 SBS 예능프로그램 '미운 우리 새끼'에 언니 홍선영 씨와 함께 출연해 '자매케미'를 자랑하고 있다.

mkpress@mkinternet.com

사진| 채널A 방송화면 캡처, 홍진영 SNS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브런치 연예
인기 포토
오늘의 화제
좌쪽이동 우측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