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투데이

  • 뉴스
  • 스포츠
  • 오피니언
  • 포토
  • 게임
속보
이전 정지 다음
4월 23일 화 서울 18.2℃흐림
pre stop next

뉴스 > 종합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녹두꽃’ 신경수PD “모범적 청년 윤시윤, 변신 기대하셔도 좋다”
기사입력 2019.04.17 14:22:34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기사 나도한마디

본문이미지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이다겸 기자]

‘녹두꽃’ 신경수 PD가 윤시윤의 변신을 기대해달라고 밝혔다.

17일 오후 2시 서울시 양천구 목동 SBS 컨퍼런스룸에서는 SBS 새 금토드라마 ‘녹두꽃’ 연출을 맡은 신경수 PD의 기자간담회가 열렸다.

이날 신경수 PD는 타이틀롤을 맡은 조정석, 윤시윤, 한예리에 대해 언급했다. 신PD는 "조정석은 소탈한 스타일에 웃음으로 현장을 들었다 놨다 한다.
또 스태프들과 배우들에게 에너지를 주며 큰 힘이 되어주고 있다. 윤시윤은 철두철미하고 성실하다. 모든 지점에서 완벽하게 준비를 해오는 성실한 배우다. 모범적인 청년의 모습을 많이 봐오셨을텐데, 이번 드라마를 통해 변신을 기대하셔도 좋다"라고 말했다.


또 한예리에 대해서는 “‘육룡이 나르샤’에서 인상 깊은 역할을 했는데, 이번 '녹두꽃' 송자인 역할로 주목받을 것 같다. 드라마의 깊이감을 만들어주는 내적인 연기를 잘 보여주고 있고, 남성 중심의 드라마로 흘러가지 않도록 제 역할을 해주고 있다"라고 밝혔다.

한편 ‘녹두꽃’은 1894년 동학농민혁명의 소용돌이 속에서 농민군과 토벌대로 갈라져 싸워야 했던 이복형제의 파란만장한 휴먼스토리를 그린 작품이다. 조정석(백이강 역), 윤시윤(백이현 역), 한예리(송자인 역) 등이 출연한다. 오는 26일 오후 10시 첫 방송.

trdk0114@mk.co.kr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브런치 연예
인기 포토
오늘의 화제
좌쪽이동 우측이동